검색어 입력폼

기독교의 생명윤리에 대한 입장

저작시기 2008.05 |등록일 2009.06.1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200원

소개글

기독교의 생명윤리에 대한 입장
안락사에 대해
인간복제에 대해

목차

1. 기독교의 생명윤리에 대한 입장
Ⅰ.인간의 존엄성
Ⅱ.기독교에서 보는 생명의 권리
Ⅲ.기독교에서 보는 고통, 시련의 의미
Ⅳ.예

2.안락사에 대해
Ⅰ.안락사란?
Ⅱ.안락사에대한 기독교의 입장

3. 인간복제에 대해
Ⅰ.인간복제의 현상황
Ⅱ.기독교 윤리학인 관점에서의 비판

4. 결론

본문내용

1. 기독교의 생명윤리에 대한 입장
1995년 로마 교황은 안락사를, “모든 고통을 없애려는 목적으로 그 자체로써 그리고 고의적으로 죽음을 가져오는 행위나 부작위”로 정의하고, 이를 하느님의 율법에 대한 중대한 위반으로 규정한 바 있다. 또한 2002년에 모국인 네덜란드를 방문하여 교황 요한 바오로 2세 (82)는 18일 자신의 고향 폴란드 크라코프에서 가진 옥외 미사에서 인간이 “신의 자리를 대신하려 할 경우” 위험해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교황 즉위 후 아홉 번째로 고향을 찾은 교황은 이날 유전공학과 안락사 문제와 관련, “인간이 생명의 신비에 관한 신의 권리를 주장하는가 하면, 인공 조작을 통해 생명을 결정하고 죽음의 경계를 정하고 싶어한다.”며 “현대인은 마치 신이 존재하지 않는 것처럼 산다.”고 비판했다.


Ⅰ.인간의 존엄성
인간이 존귀한 이유(생명이 귀한 이유)
그러나 고기를 그 생명되는 피채 먹지 말것이니라. 내가 반드시 너희 피 곧 너희 생명의 피를 찾으리니 짐승이면 그 짐승에게서, 사람이나 사람의 형제면 그에게서 그의 생명을 찾으리라. 무릇 사람이 피를 흘리면 사람이 그 피를 흘릴 것이니 이는 하나님이 자기 형상대로 사람을 지었음이니라.

Ⅱ.기독교에서 보는 생명의 권리
세상의 모든 주권은 하나님께 있다고 믿음. 곧 인간의 생명도 그 권리는 하나님께 있음. 인간의 생과 사는 오직 하나님의 섭리에 따를 것임. 때문에 안락사는 하나님의 주권과 섭리에 대적하는 일이라고 보는 생각이 지배적이다.

Ⅲ.기독교에서 보는 고통, 시련의 의미
고통과 시련 속에서 임재하는 하나님의 뜻과 섭리에 대한 믿음을 가짐. 고통과 시련 속에서 있는 자신뿐만 아니라 주위의 사람들에게도 하나님께서 이루시고자 하는 뜻이 있다고 믿음.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