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북한 김정운 후계작업과 향후 전망0k

저작시기 2009.06 |등록일 2009.06.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3페이지 | 가격 3,010원 (30%↓) 4,300원

소개글

위 자료 요약정리 잘되어 있으니
잘 참고하시어 학업에 나날이
발전이 있기를 기원합니다 ^^

목차

Ⅰ. 서 론

Ⅱ. 본 론
1. 김정운은 누구인가?
1) `샛별장군` 호칭..사진도 공개되지 않은 베일속 인물
2) 김정운, ‘박운’이란 가명으로 스위스 유학”
3) 야심도 강하고, 단호함도 갖춘 것으로 관측돼 왔다

2. 북한 김정운 후계설에 대한 오해와 진실
1) 후계 관련 정보 왜 중요한가?
2) 김정운 후계가 확실함을 말해주는 내부 소식들
3) 5월 이후부터 김정운 이름 서서히 확산
4) 역정보일 가능성은 없는가?

3. 김정일의 아들들과 후계문제 관련 파워엘리트
1) 김정일의 ‘숨겨진 아들’ 김정남의 자질과 위상
2) 차남 김정철과 3남 김정운의 자질과 위상
(1) 차남 김정철과 3남 김정운의 성장과정
(2) 고영희 개인숭배와 후계문제
(3) 김정일 아들들의 건강상태와 후계문제
(4) 김정일의 김정운 선택 가능성

4. 김정일 이후 북한체제 전망
1) 3대 세습
(1) 김정일 통치 + 후계자의 지도자 연수기간
(2) 김정일의 통치 불능(유고, 사망)
2) 집단지도체제
3) ‘3대 세습 불가능’ 경우
4) 3대 세습의 성공조건
(1) 김정일의 경우
(2) 후계자의 경우
(3) 3대 세습 연착륙 가능성 낮아
5) ‘미래 한반도’ 설계 구체화 할 시점
5. 김정운 후계자 지목에 대한 나의 견해

Ⅲ. 결 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 론

요즘 북한의 내부질서가 상당히 어수선하게 돌아가고 있는 실정이다. 북한의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 등으로 인해 촉발된 국제적 위기조성과 함께 개성공단의 철수 독려등과 맞불려 김정일 와병설 등에 따라 한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심각한 상태로 북한 내부 상태가 전개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른 김정운의 3대 북한 체제 세습이라는 내용이 국제사회의 새로운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2009년 6월 김정일의 후계자로 김정운이 지명됐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북한의 ‘3대 세습’이 순탄할지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최근 북한 2차 핵실험이 후계구도 구축을 위한 수단이라고 추정되고 있다. 또한, 북한 내 권력 누수를 방지하기 위해 미사일 발사, ICBM 발사 움직임 등 한반도 긴장이 고조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최근 북한의 2차 핵무기 실험과 미사일 발사 등으로 한반도 정세가 심각한 위기국면으로 치닫고 있는 상황에서 이와 연관된 최고의 화제는 북한 최고 통치권자인 김정일이 자신의 3남 김정운을 ‘후계자’로 지명했다는 소문이다. 보수민간단체인 ‘북한민주화 네트워크’ 소식지 15호는 “평양 시민들 사이에 김정운이 후계자로 낙점돼 후계자 수업을 한다는 소문이 자자하다”고 했고, 진보 측 잡지 ‘민족21’ 6월호는 “김정운이 후계자로 최종 결정됐으며 북한이 후계자 지도체계 수립에 착수했다”고 전했다. 또 세계적 주간지 ‘타임’은 1일 인터넷판에서 ‘북한 김정일의 후계자-부친이 총애하는 김정운’이란 제목으로 김정운이 지난 4월 북한의 권력을 장악 중인 국방위원회 지도원이 된 것으로 미루어 김정운이 김정일의 후계자가 된 것으로 보도했다. 그리고 국정원은 지난 1일 국회에서 “북한 당국이 김정운의 후계 선정 사실을 담은 외교 전문을 해외 주재공관에 전달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보고했다고 한다. 국내외 보수·진보언론과 ‘타임’에 이어 한국 정부까지도 김정운 후계자설을 사실인 양 보고 있는 것이다. 이 장에서는 북한 김정운 후계작업과 향후 전망에 대해 살펴보기로 하자.

참고 자료

고유환. 2008. “김정일 건강변수와 후계구축의 시나리오.” 『KDI 북한경제리뷰』 (9월호). 서울: KDI.
김덕홍. 2008. “[심층분석] `김정일은 1년동안 뭘했다` ④.” 『코나스넷』(5월 4일).
김연광. 2003. “황장엽 전 노동당 사상․국제 담당 비서 확인 인터뷰.” 『월간조선』 (3월).
성혜랑. 2000. 『등나무집』. 서울: 지식나라.
손광주. 2003. 『김정일 리포트』. 서울: 바다출판사.
연합뉴스. 2002. 『2003 북한연감: 북한인명․자료편』.
오오노 가즈모토. 2006. “北김정일의 차남 ‘김정철의 스위스 유학 시절’ 국내언론 최초공개.” 『레이디경향』(6월호).
우종창. 2001. “북풍사건의 주인공 윤홍준 주장: 《나는 일본에서 김정남을 만났다》.” 『월간조선』 (6월).
유호열. 2005. “김정일 지도자와 북한 체제: 우상과 실제.” 경남대학교 북한대학원(편), 『북한 연구의 성찰』. 서울: 한울아카데미.
이한영. 2004. 『김정일 로열패밀리』. 서울: 시대정신.
정성장. 2007. “북한정치 연구와 남한중심주의.” 『정치․정보 연구』제10권 1호.
조선인민군 총정치국. 2002. 『[초급선동일군들을 위한 강습제강] 선군시대의 요구에 맞게 선동사업을 더욱 힘있게 벌릴데 대하여』. 평양.
주성일. 2004. 『DMZ의 봄: 비무장지대 인민군 병사의 수기』. 서울: 시대정신.
콘도 다이스케 저․김경철 역. 2007. 『굿모닝! 동아시아』. 서울: 북쇼컴퍼니.
통일부. 2007. 『2007 북한의 주요인물』.
평양출판사. 1990. 『리론과 실천 (2)』. 평양: 평양출판사.
현성일. 1999. “북한노동당의 조직구조와 사회통제체계에 관한 연구: ‘당의 유일사상체계 확립의 10대 원칙’을 중심으로.” 한국외대 정책과학대학원 석사학위논문.
황장엽. 1998. 『북한의 진실과 허위』 서울: 통일정책연구소.
통일부 (http://www.unikorea.go.kr/)
국가정보원 (http://www.nis.go.kr/)
임양은, 경기일보http://www.kgib.co.kr.
하태경, 열린북한방송 대표.
세계일보 & Segye.com.
-위키백과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