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당대 참군희와 현대 한국의 개그공연문화

저작시기 2009.06 |등록일 2009.06.1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당대 참군희와 현대 한국의 개그공연문화에 대한 레포트로서 내용이 우수합니다.

목차

Ⅰ. 序論 - 硏究의 目的
Ⅱ. 本論 ① - 參軍戱란 무엇인가?
Ⅲ. 本論 ② - 현대 한국 개그 공연 문화의 모습
Ⅳ. 本論 ③ - 兩國의 比較
Ⅴ. 結論 - 遊戱로서의 藝術

본문내용

Ⅰ. 序論 - 硏究의 目的

“예술(藝術)은 인간의 세태(世態)를 반영한다.”라는 케케묵은 정의를 빌리지 않더라도, 인간이 하는 일체의 행위가 예술인 이상, 우리가 사는 모습이 자연스레 그 속에 녹아들어간다는 점은 상식선에서 충분히 이해 가능한 이야기일 것이다. 그러므로 어느 시대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당대(當代)의 예술에 대해 충분히 숙지(熟知)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데, 19세기의 체코(Czech)를 공부하는 사람들이 스메타나(Bedřich Smetana, 1824~1884)나 드보르작(Antonín Dvořák, 1841~1904)의 음악 세계에 대한 공부를 선행하는 것도 이와 같은 맥락에서 기인하는 행위라 볼 수 있다.
예술은 무엇을 생명으로 할까? 학자들에 따라 여러 가지 정의가 있을 수 있겠지만, 대부분은 ‘그 시대의 불합리성(不合理性)에 대한 날카로운 비판의식(批判意識)’을 예술의 기본조건으로 꼽는 데에 주저하지 않을 듯하다. 자기가 살고 있는 동시대에 대해 비판을 한다는 건 지배층의 입장에서는 기존 질서에 대한 도전으로 여겨질 수 있는 가능성이 높아 신변에 위협이 갈 수 있다는 이야기와 일맥상통(一脈相通)하기 때문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비판의 수단으로 언어유희(言語遊戱), 풍자(諷刺) 등의 ‘우회적인 수단’을 사용하게 된다. 즉, 해학성(諧謔性)을 통해 그 시대의 불합리성을 고발하고 이를 예술의 소비층과 같이 공유(共有)하는 것이다.
예술에 있어서의 해학성은 지리적, 사회적인 조건에 따라 그 성격을 일부 달리한다. 그러므로 ‘각 지역에 따라 어떻게 해학성이 표출되어 왔는가.’에 대한 탐구는 그 사회의 특질(特質)을 파악하는 데에 첩경(捷徑)으로 작용을 하는 것이다. 또한 이와 같은 원리는 과거 사회에의 적용을 통해, 현재 우리 사회의 모습을 관찰하는 데에도 매우 유용하게 쓰일 수 있다.
본고에서는 위의 논의를 전제로 하여 당대 참군희(參軍戱)와 현대 한국의 개그(gag) 공연 문화에 대해 개별적으로 고찰을 해 볼 것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