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신조어와 기성세대와의 관계

저작시기 2009.05 |등록일 2009.06.0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8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비지니스 과목을 듣다가 작성한 리포트 입니다

신조어의 대한 정의 신조어의 사회적 파장

기성세대와의 소통문제 등을 논의 하고 있습니다

목차

들어가며..
신조어에 대한 정의와 예시
인터넷에서 사용되는 신조어들의 예
취직대란의 현실과 관련된 신조어들의 예
`므흣·안습` 대략 난감…엄마·아빠는 갸우뚱?
신조어와 기성세대와의 화합을 위하여

본문내용

들어가며..

요즘 TV 속 연예오락프로그램을 보다 보면 고개를 갸우뚱 할 때가 있다.
내용 전개상 비추어 아무리 이해를 하려고 해도 알아들을 수 없는 새로운 단어로 순간이나마 혼란에 빠진다. 인터넷 공간에서 그 농도는 더욱 짙다.
누리꾼들이 이용하는 커뮤니티 속 내용들은 농담 섞어 절반은 알아듣지 못할 지경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듯하다. 의미가 공유되어야 원활한 의사소통이 가능할 것이고, 그러기 위해서는 어휘 사용이 통일되어야 한다.
그런 점에서 아직 20대인 나 자신도 이질감을 느낄 정도이니 할머니 세대는 물론 부모님 세대가 느낄 이질감은 새삼 말할 것도 없을 것이다. 같은 문화권, 같은 언어를 쓰는 어느 사회에서나 다양한 개인적 차(세대, 학력, 성 등)에 따른 구분은 있다지만 현 시대의 신조어는 이런 불가결의 구분을 더욱 확연하게 만들어놓았다.
세대 간에 공유되지 못하는 어휘들로 하여금 장점 보다는 단점이 많다는 것이 주관적인 견해다. 각박한 현대사회에서 의사소통의 원활하지 못함은 다양한 사회적 문제까지 야기할 수 있다.


신조어에 대한 정의와 예시

우리는 여러 단어들을 생활에서 사용하고 있다.
단어는 형태소 하나와 또 다른 형태소 하나가 배합되어서 나타난다.
한 형태소와 한 형태소가 배합되어 말을 만들어 내는 것을 조어법이라고 한다. 조어법에는 복합어 형성의 합성어와 자립형태소에 접사를 첨가하여 새로운 단어를 파생하는 파생어, 의존 형태소를 붙이지 않는 무접 파생이 있다. 그 밖의 조어법에는 여러 개의 단어로 구성된 구이면서도 일개의 단어처럼 행세하는 숙어와 단어 전체를 반복하는 경우도 있고, 어두음절만 반복하는 경우도 있는 중복, 두 단어를 각기 쪼개서, 첫 단어의 한쪽과 뒷 단어의 한쪽을 붙여서 만든 혼성어, 첫 글자나 첫 음절만 따서 만든 두자어, 어휘의 파생은 어근/어간에 접사가 붙어서 이루어지지만 그것을 역산해서 새로운 어휘를 만드는 역성법, 인조어가 대중에게 유행될 때 고유명사가 보통 명사로 전환되어 쓰는 신조어가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