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뇌졸증(Storke)

저작시기 2004.04 |등록일 2009.06.0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뇌졸증(Storke)

목차

Ⅰ. 서론
Ⅱ. 원인과 병태생리
Ⅲ. 증상과 징후
Ⅳ. 진단
Ⅴ. 치료
Ⅵ. 약물

본문내용

Ⅰ. 서론

뇌혈관질환(cerebrovascular disease)은 뇌의 정상적인 혈액공급의 장애에 의한 모든 신경질환(neurologic deficit)을 나타내는 것으로, 뇌혈관사고(cerebrobascular accident, CVA) 또는 뇌졸증(storke)이라고 하는데 우리나라에서는 옛날부터 중풍이라고 불리워진 병과 같다. 발생빈도(incidence), 유병률(prevalence rate), 사망률이 높은 중요한 질환이며, 특히 뇌졸증이란 신경장애 소견이 24시간 이상 지속하는 (혹은 24시간 이내 사망) 뇌혈관에서 기인하는 급성 뇌장애(nurological deficit) 를 말하는 것이다. 정맥염, 정맥류(aneurysm), 고혈압, 동맥경화 및 혈전색전증 등이 원인이 되어 혈류량 감소, 허혈 또는 출혈 등을 나타내게 되고, 손상받은 부위와 허혈, 경색이나 출혈의 정도에 따라 의식장애나 마비 등 증상은 다양하다. 뇌졸증의 치료에 앞서 위험인자를 잘알고 미리 예방함으로써 뇌졸증의 발작을 방지하는 것이 최선의 치료법이라 할 수 있다. 대부분의 구미각국에서는 대개 연간 인간 10만 명당 150-200명(0.2%) 정도 발병하고 지난 30년간 심판막 질환의 감소와 고혈압의 치료에 의해 해마다 5%씩 감소하는 추세이다. 우리나라에서는 발생빈도가 점차 증가되고 있으며 1989년 통계에 따르면 전체 사망률의 20-30%를 차지하는 것으로 보고되었다. 뇌혈관 질환은 나이가 많을수록 증가되어 70%가 65세 이상에서 발생하며, 미국에서 심질환과 암에 이어 세번째 사인이 되고 있고 우리나라에서는 노인사망 원인에서 첫번째로 흔한 사인이 되고 있다. 뇌졸증은 크게 혈전이나 색전 등으로 인한 허혈 또는 경색이나 두개강내 출혈 등으로 나눌 수 있으며 종류별 발생빈도는 미국의 경우 뇌경색(cerebral infarction)이 80%, 뇌출혈(cerebral hemorrhage)이 15%, 지주막하 출혈(subarachnoid hemorrhage)이 7%인데 반해 우리나라에서는 각각 43.9%, 34.3%, 13.2%로 뇌출혈의 빈도는 높다고 보고되었으나 최근 식생활의 양상이 바뀜에 따라 서서히 구미와 마찬가지로 뇌경색이 더 많아지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Ⅱ. 원인과 병태생리

위험인자로는 일과성 허혈증상(transient ischemic attack, TIA), 뇌경색(cerebral infarction), 고혈압, 심장질환 또는 동맥경화나 당뇨병인데(표 1) 나이 증가에 따라 발병률이 증가하며 55세 이후엔 10년 증가시마다 발병률이 2배씩 증가하고 뇌졸증의 70%가 65세 이상에서 발생한다. 또 남성에게서 더 흔하며(여성보다 30%정도 더 높다), 전에 뇌졸증 경험은 매우 위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