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풍수사상의 이론

저작시기 2008.04 |등록일 2009.05.29 한글파일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600원

소개글

풍수사상의 이론

목차

서론 - 풍수사상의 이론
1.풍수지리’라는 말은 언제 어떻게 시작된 것일까.
2. 풍수지리의 원리 는 무엇인가.

본론
1.논란이 많은 훈요십조
2.이익의 성호사설

본문내용

1.풍수지리’라는 말은 언제 어떻게 시작된 것일까.

아득히 먼 옛날에는 바람과 물이 가장 중요한 주택의 입지 조건이었습니다. 태풍과 같이 강한 바람이 분다든가, 홍수나 한발이 자주 일어나는 지역에서는 마음 놓고 살아갈 수 없기 때문이 이었습니다. 사람이 살기에는 따뜻한 바람이 불고, 깨끗하고 맛있는 물이 풍부한 지역이라야 합니다. 따라서 주거지를 선택할 때 사람들은 바람과 물의 여건을 따지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이러한 지세를 관찰하는 작업이 곧 풍수를 보는 작업으로 인식되었고, 풍수라는 말은 그런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시작되었을 것으로 보입니다.

풍수라는 말은 곽 경이라는 사람이 쓴 책 ‘장경’ 에서 처음 등장 합니다. 삼국시대 때 나온 이 책에서의 풍수는 장풍득수(長風)(바람을 가두고 물을 얻는다는 말)의 약자로 시작됐다는 이론도 있습니다. 풍수지리의 핵심은 생기(生氣)의 취득에 있고, 생기를 만드는 기본적인 조건은 바람과 물, 즉 장풍과 득수에 의해 이루어지기 때문에 장풍의 ‘풍(風)’자와 득수의 ‘수(水)’자를 취하여 풍수라는 말을 사용한 것으로 보는 것입니다.

우리나라에도 이 영향으로 풍수에 많은 신경을 쓰기 시작했는데, 궁궐의 자리나 화기 등을 억누르는데 주로 사용되었습니다.

2. 풍수지리의 원리 는 무엇인가.
풍수지리는 상지법의 원리에 따라 달라집니다. 상지법이란 산, 물 방위 등을 보고 기운을 보는 방법으로 산과 관련된 원리는 산의 형세를 보고 바람의 길 등을 보아 바람을 가둘 수 있는 곳을 찾는 것입니다.
물과 관련된 것으론 수맥의 방향과 길이 넓이 역행 여부 등을 연구해 물의 기운을 이용하는 원리가 있습니다.
방위와 관련된 것으로는 주위의 사물(산 모양이나 물 흐름 등을 동식물·사람·물질 ) 등을 보아 그것의 모양에 따라 정기의 뭉침과 흩어짐을 보는 원리가 있습니다.


본론
1.논란이 많은 훈요십조
흔히 알려진 바와 같이 고려 태조 왕건(王建)은 서기 943년, 눈을 감기 직전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