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2007 서울모터쇼 신제품 개발 동향

저작시기 2007.05 |등록일 2009.05.07 워드파일MS 워드 (doc) | 6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2007 서울모터쇼 신제품 개발 동향에 대한 내용입니다.

목차

1. 서론
2. 본론
3. 결론

본문내용

-서론-
2007 서울 모터쇼는 11개나라 188개 업체의 다양한 완성차와 신기술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자리였다. 1903년 고종황제의 캐딜락 1대가 우리나라에 들어온 이후 100여년이 지난 지금까지 자동차는 사회전반의 산업을 움직이는 동력으로서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 그러나 단순한 운송수단의 하나로 여겨졌던 자동차가 오늘날 지구상에서 가장 많은 석유 소비하고, 유해가스를 배출하며 무고한 생명을 빼앗는 등의 문제를 가지게 되면서 자동차 자체적으로는 앞으로의 많은 과제에 대해서 연구되고 있으며 과제를 누가 빨리 해결해 가느냐가 앞으로 자동차 역사의 100년을 장식할 것이다. 이에 대해 기업들은 앞다퉈 신기술 개발에 많은 투자를 하고 있으며 서울모터쇼는 현재의 자동차 기술들을 일반에 공개하고 비교전시를 통해서 기술개발을 촉진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자동차업계의 최근 연구과제는 연료문제, 환경문제를 기본으로 운전자의 안전성과 편리성을 향상시킨 자동차라고 볼 수 있다. 거기에 소비자의 감성욕구를 만족시킬 자동차 디자인 또한 미래형 자동차의 기본 요소이다. 본론에서는 2007서울모터쇼에서 선보인 기술들을 소개하도록 하겠다.

-본론-
연료전지자동차(FCEV)는 석유로부터의 추출물을 주 연료로 사용하는 자동차가 석유고갈이라는 눈앞에 닥친 과제의 해결책으로서 많은 메이저급 업체들이 연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전기자동차, 하이브리드 자동차, 바이오 연료 등 대체에너지에 대한 다양한 연구가 이루어지고 있으나 궁극적인 친환경적 대체에너지 자동차는 FCEV일 것이다.
연료전지는 수소와 산소를 원료로 전기를 만들어내는 장치로서 물을 전기분해 하면 수소와 산소가 되는 반대의 개념으로 수소와 산소를 반응시켜서 동력으로 사용 할 전기와 물을 만들어낸다. 배출물이라고는 물이 전부인 연료문제와 환경문제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기술이기 때문에 주목 받고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