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안락사 교과서

저작시기 2009.04 |등록일 2009.04.28 워드파일MS 워드 (doc) | 5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안락사의 찬반론을 근거로 교과서를 만들었습니다

목차

1. 생명 윤리
(1) 안락사 – 죽음도 인간의 권리일까?
안락사란 무엇인가?
안락사의 찬성근거
안락사의 반대근거

본문내용

오늘날의 생명 윤리는 인간을 포함한 자연 생태계의 모든 생물을 우리가 조작하고 변화시키고 이용할 수 있게 되면서 생긴 근원적인 문제들에 어떻게 대응할 것인지를 진지하게 고민하려는 노력이라 하겠다. 삶과 죽음의 경계는 어디인가? 세포와 인간을 구분할 수 있을까? 인간을 어느 정도까지 연구 목적으로 활용할 수 있을까? 생명 윤리에는 이처럼 쉽게 답하기 어려운 문제들이 가득하다.
생명 윤리의 중요한 흐름 중의 하나는 안락사, 낙태, 장기 이식과 뇌사 등 의료시술과 관련된 문제이다. 이는 인간 생명의 시작을 어디로 보아야 할지, 사람에게 죽음을 선택할 권리가 있는지 등에 대한 심각한 의문을 제기한다.

(1) 안락사 – 죽음도 인간의 권리일까?



우리의 삶과도 결코 무관하지 않은 생명 윤리의 질문들은 살아가는 동안 어려운 선택을 요구할 것이다. 또한 여기에는 의료 기술의 발전으로 의료비가 크게 증가 한데서 기인하는 의료 자원의 정의로운
문제가 포함된다. 첨단 의술은 비용이 많이 드는 만큼 이를 누가 부담하느냐 하는 것은 사회적인 문제인 동시에 윤리적인 문제이기도 하다. 무언가에 대하여 바른 선택을 하려면 우선 그것에 대하여 알아야 한다. 안락사와 관련된 쟁점을 살펴보고 함께 생각해보자

안락사란 무엇인가?
안락사의 정의는 ‘어떤 사람을 위한다는 목적으로 그의 죽음을 야기하는 행위’다. 대개는 불치의 병으로 큰 고통을 겪는 사람들에게 그 고통을 덜어주기 위해 치료를 중단하거나 아니면 약을 주어 죽음을 앞당기는 행위를 뜻한다.

이런 안락사는 우선 자의적 안락사와 비자의적 안락사로 구분할 수 있다. 자의적 안락사는 자신이 죽음을 원한다는 의사를 명시적으로 표현해 그에 따라 죽음에 이르게 하는 것이고, 비자의적 안락사는 그런 의사를 표현할 수 없는 사람, 즉 신생아나 미성년자 또는 의식이 없는 사람 등에게 고통을 덜어줄 목적으로 안락사를 시행하는 것이다.
권복규, <생명 윤리 이야기>, 책세상, 2007, pp.27~29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