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미국, 유럽, 일본에서의 M&A 상황 연구

저작시기 2008.11 |등록일 2008.11.2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미국, 유럽, 일본에서의 M&A 상황 연구라는 주제의 리포트입니다.

목차

1. 미국에서의 M&A
2. 유럽에서의 M&A
3. 일본에서의 M&A

본문내용

2. 유럽에서의 M&A

유럽의 M&A는 지난 60년대 거래은행간 합병붐 이후 수십년 동안 별다른 움직임이 없었다. 그러나 95년 이후 미국에서 M&A가 강하게 성행하자 이에 자극을 받아 유럽에서도 M&A열풍이 불었다. 격쟁력 약화로 세계경제전쟁에서 뒷전으로 밀려난 유럽기업이 M&A를 통해 활로를 모색하는 것은 불가피한 선택이었다. 특히 유럽의 M&A는 금융기관이 앞장섰다. 유럽금융기관의 M&A붐은 지난 95년 3월 영국의 베어링 은행이 파산한 이후 본격화 됐다. 유럽금융계는 베어링이 파산한 주요인이 파생금융상품 거래의 실패와 국제금융시장에서 생존하기에는 미국과 일본의 은행에 비해 그 규모가 너무 작았다는데 있다고 판단했다.

그래서 유럽금융기관도 M&A를 통한 외형확장을 피할 수 없는 대세로 받아들이게 되었다. 네덜란드의 ING그룹이 베어링을 인수한 후 독일의 드레스너은행이 크라인보르트벤슨 은행을 합병했다. 96년 말에는 프랑스의 양대 투자신탁인 AXA사와 UAP사가 합병해 세계 최대의 투자신탁회사가 탄생했다. 특히 지난 95년 초, ‘잔탁’이라는 위궤양 치료제를 앞세워 세계 2위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