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세계는 지금 이런 인재를 원한다를 읽고

저작시기 2008.04 | 등록일 2008.11.06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8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글로벌 경쟁사회에서 최고의 인재가 되기 위해 어떻게 해야 하는가를
`세계는 지금 이런 인재를 원한다`를 읽고 쓴 레포트입니다.
이 레포트 덕분에 A+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글로벌 경쟁 사회에서 최고의 인재가 되기 위해
이력서 상으로는 부족함이 없는 학력과 경력을 자랑하는 한국의 인재들…하지만 그들은 세계로 나아갔을 때 여러 번 벽에 부딪히게 된다. 그들의 실력에 맞는 결과를 얻지 못하는 것이다. 왜 이런 일이 발생하는 것일까? 도대체 그들에게 부족한 것은 무엇일까? 이러한 질문에 대한 답을 바로 이 책 (「세계는 지금 이런 인재를 원한다」)에서 찾을 수 있다. 책의 저자는 ‘인재 전략’에 관해 전문적으로 컨설팅해 왔으며 그 이전에 한국인으로서 글로벌 기업들의 경쟁 속에서 얻은 경험과 노하우를 가지고 있다. 저자는 이 질문에 관해 한국의 인재들이 버려야 할 것, 갖춰야 할 것, 그리고 그에 대한 핵심 인재들의 조언 등으로 나누어 설명하고 있다.
먼저 한국의 인재들의 ‘현주소’, 즉 글로벌 시대에 적합하지 않은, 고쳐야 할 문제부터 인식해보자.
첫째, 한국형 인재는 창의력이 부족하다.
입시 위주의, 정답만을 요구하는 강압적인 교육 속에서 자라난 우리나라의 인재들은, 외국의 인재들에 비교해서 사고의 유연성이 부족하다. 이런 경향은 대안을 찾아야 할 상황에 있어서도 폭넓게 생각하지 못함으로써 문제 해결 능력이 떨어지게 만든다.
둘째, 수단일 뿐인 영어에 지나친 관심을 쏟는다.
우리의 모국어가 영어가 아닌 이상, 우리는 아무리 노력해도 원어민보다 잘하긴 힘들 것이다. 왜냐하면 그들의 영어 실력엔 단순한 언어가 아닌 그들의 문화가 깃들어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우리를 글로벌 시대의 경쟁에서 살아남게 할 결정적인 것은, 유창한 영어 실력이 아닌 남들과 차별화되는 능력일 것이다. 그 능력은 개개인의 독특한 장점일 수도 있으며 각각의 모국어 실력일 수도 있다.
셋째, 글로벌 경쟁 사회에서 너무 소극적인 자세를 취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