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중복장애인에 문화생활

저작시기 2008.06 |등록일 2008.10.1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2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중복장애인에 문화생활
현실적인 문제 제기 관련 레포트 입니다.

목차

서론
본론
(1)관련법률
(2)보건복지부의 편의시설 설치 규칙
I. 장애인의 복지수요
1. 욕구 우선순위

본문내용

서론
장애인의 분류에도 따로 조사되거나 기타 통계 자료가 없다는 것이 현실적인 상황 속에서 중증·중복장애로 살아가는 의미 부여를 함에 있어서 사회 속에 문화인의 삶을 살기위한 기회를 마련해야 한다는 생각과 또한 문화인 삶을 누려야 한다는 차원에서 문화 활동이 주는 의미를 찾고자 한다.
본론
글의 시작에 앞서 장애인이 분류 상황을 통해서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보건복지가족부 통계자료 참고

일반적으로 장애인등록 현황 속에서 알려진 장애인 분류 속에서도 제외되어 있는 특별한 대상자들 현 정부에서는 말로는 장애인관련해서 여러 가지 대안을 제시 하고 있지만 중증·중복장애인은 분류 속에서도 정확한 통계자료조차 없는 것이 현실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이 사회통합에서 인간다운 삶을 살아가는 되있어서 문화생활을 통헤서 무언가 얻는 기쁨과 그 활동 속에서 할 수 있는 가능성을 발견 할 수 있다고 생각 한다.
2000년 시각장애 학교 재학 중에 의형과 함께 장애인 시설 방문한 경험을 통해 그 이유를 말해 보자면 시설명은 기억이 나지 않는데 그 곳에 경험이 나로 하여금 특수교사를 하게 한동기 중에서 하나이기 때문에 소개를 하자면 대부분 누워서 생활해야 하는 장애우 이였다.
그 들을 통해 또 다른 세계 속에 살아가고 있는 그들도 눈을 통해 무언 가를 표현 하는 것을 보게 되었고 그 곳에서 외부와의 단절된 생활을 하게 되어 사람에 되한 그리움을 표현 하는 것 그리고 우리를 보고 빙그레 웃는 모습을 통해 그 들도 삶을 살아가기 위해 끝임 없이 오늘도 무언가를 표현 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들이 교육적 아니 문화적인 서비스 해택을 누리게 된다면 그보다 큰 다른 일도 할 수 잇을 것이라고 생각이 들었고 표현의 방법이 그저 제고되는 서비스가 없어서 눈으로만 표현 했을 뿐이라는 생각이 최근에 특수교육을 전공하면서 알게 된 사실들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