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F.W.Taylor의 과학적 관리법과 Mayo교수 등의 인간관계론, 그리고 M.Weber의 관료제론

저작시기 2008.05 |등록일 2008.10.1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F.W.Taylor의 과학적 관리법과 Mayo교수 등의 인간관계론, 그리고 M.Weber의 관료제론
다른 동종의 레포트들과의 차이를 주기위해
내용과 의의를 각각 전 6파트로 나누어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보았다.

목차

F.W.Taylor의 과학적 관리법
1.내용
2.의의

Mayo교수 등의 인간관계론
1.내용
2.의의

Weber의 관료제론
1.내용
2.의의

본문내용

1. 내용

1911년 출간된 `과학적 관리법"은 조직에서 일상적으로 행해지는 작업의 흐름을 과학적으로 접근하여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원리를 정립한 경영학 최고의 고전이다.
"경영학의 아버지"로도 불리는 저자 프레더릭 테일러(Frederick W. Taylor)는 산업혁명이후 공장생산에서 주먹구구식으로 이루어지던 관행을 타파하고 직업현장을 과학적으로 관리해야 한다는 논리를 펴고있다.
"시간연구"와 "동작연구"를 바탕으로 작업에 소요되는시간을 체계적으로 정립하여 생산효율을 높히는 기본원리를 제시하였는데 이러한 그의 업적은 훗날 노동조합이 활성화하면서 "인간노동을 기계화했다"는 거센 비난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경영에 분업을 통한 전문화를 도입하고 과학적인 작업 방식을 정립한 테일러리즘은 막스 베버의 관료제와 더불어 기업조직과 경영활동이 존재하는 한 영원히 사라지지 않을 기본원리로 평가받고 있다.
훗날 노동자에게는 그다지 환영받지 못했지만, 사실 과학적 관리법은 노사공동의 번영의 목적으로 고안되었다. 테일러는 능률이 향상되어야 고입금을 실현하면서 동시에 기업차원에서는 인건비를 절감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당시 미국과 영국에서는 관세 인하,경영권 세습 규제,사회주의식 세제 개혁 등의 정책을 강력하게 추진했지만 정작 기업과 개인의 번영을 위해 필수적인 생산성 향상에는 그다지 관심을 기울리지 않았다.
테일러는 노동자의 나태한 태업을 막는 것이 생산성 향상의 지름길이라 보았다. 당시의 노동자는 "기계의 생산량이 증가할수록 실업률이 증가할 것"이라는 막연한 불안감을 지니고 있었다.
이런 상황에서 그들은 비능률적인 주먹구구식 방법을 계속 사용하면서 자신의 가치를 떨어뜨리고 있었다. 테일러는 이러한 악순환의 고리를 끊기 위해서는 생산성 증대와 원가절감을 통해 제품가격을 떨어뜨려야 수요가 늘어나고 새로운 고용의 창출된다는 점을 강조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