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타로와 역점 비교

저작시기 2007.08 |등록일 2008.10.0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2,400원

소개글

타로와 역점 비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현대 사회 많은 종교가 존재하고 많은 사람들은 다양한 종교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살아가고 있다.
이러한 믿음은 단순히 우리가 알고 있는 기독교, 불교 같은 한정적인 것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다. 사회에서 이슈가 되는 다양한 현상들 예를 들자면 지금 TV에서 방영하고 있는 태왕사신기라는 드라마를 보면 방영 시간 때의 시청률이 30%가 넘기도 한다. 이러한 것 을 보며 태왕사신기라는 드라마에 사람들이 열광하고 그에 대한 믿음을 가지는 것도 일정한 하나의 종교적인 현상이라고 볼 수 있다.
그러한 것 같이 젊은이들 사이에서 즐기고 있는 타로점에 대해서 알아보고 또한 서양의 타로점과 동양의 주역이 비슷한 의미를 두고 동양과 서양이라는 차이는 있지만 비슷한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설명해 보려한다.
최근 타로점을 이용한 타로까페, 거리에서 봐주는 타로점등 우리의 생활 가까이에 타로점이 있다.
글을 쓰는 본인도 길을 가다가 자연스럽게 타로점을 보기도 한다. 한데 항상 우리의 주위에는 서양의 타로점만 눈에 잘 보인다. 동양의 역점은 철학원이나 운명원 같은곳에서만 본다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필자의 생각으로는 타로점 같은 것은 우리에게 익숙해져 편하게 다가가지만 주역의 역점은 흔히들 무겁다는 생각을 가지게 되기 때문이다. 여기서 우리는 서양의 타로점이나 동양의 역점역시 같은 맥락을 가지고 있고 비슷한 의미를 지니고 있기 때문에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취미로 즐기는 운세나 점이라면 동 서양 좀더 쉽게 다가 갈수 있었으면 한다.
타로점에 대해서 설명하자면 타로점은 점괘를 얻는 방법이 쉬운 편이다. 단지 카드를 섞은 뒤 일정한 배열로 늘어놓기만 하면 된다. 하지만 중요한 점은, 타로점 역시 타롯카드를 셔플(Shuffle)하는 과정에 있어서 무사무위와 같은 명상의 상태를 요구한다는 점이다. 손바닥으로 카드를 느끼면서 머릿속이 맑아질 때까지 1분 정도 계속해야 한다는 셔플과정을 통해 점을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