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조선 후기 농업기술 변화에 따른 사회의 변화

저작시기 2008.09 |등록일 2008.10.0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800원

소개글

제목 그대로 입니다. 교양과목 과제였습니다.
형식과 내용에 참고 하실 내용이 많을 것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조선 후기 사회의 분위기

Ⅲ. 조선 후기 농업 기술의 변화

Ⅳ. 농업기술 변화에 따른 사회의 변화

Ⅴ. 결론

본문내용

Ⅰ. 서론

조선시대 농업의 발달은 국가의 근본을 다지는 중요한 일이었다. 이는 농업이 국가의 기본적인 사회의 틀을 유지하는데 농업이 상당히 중요했기 때문이며 그와 관련된 연구가 지속되면서 사회의 안정은 농업의 발전과 밀접한 관계를 가지게 되었다. 국가는 이 분야에 집중적으로 적극적인 권농정책을 펼쳤으며 지배층도 관심을 가짐으로써 농업기술이 발전되었고 농업생산력은 향상되었다.
그러나 왜란과 호란을 겪은 이후 국토가 황폐해지면서 농업의 기반이 흔들리게 되었다. 국가는 재정적인 수입에서 부터 사회전반에 이르는 혼란과 변화를 책임져야 했다. 때문에 농업기술은 변화하고 발전하는 것에 더욱 주목을 하였으며 결과적으로 농민층의 분화와 농업방식이나 형태에 변화를 맞이하게 되었다. 그리고 기술의 발전에 따른 농업의 분화는 다시 사회전반에 영향을 미치게 되었다. 결국 피지배계층 가운데 다수를 차지하고 있던 농민층의 변화가 사회의 변화와 긴밀한 연관성이 있는 것이다. 여기에서는 조선이 후기로 접어들면서 나타나는 사회적 분위기를 알아보고 농업기술의 변화가 이것과 어떠한 관련성을 갖으며 사회변화를 일으키게 되는지 살펴보도록 하겠다.

Ⅱ. 조선 후기의 사회적 분위기

조선 후기는 기존의 사회구조가 급속도로 변동과 해체를 반복하는 시기였다. 그리고 그 과정 속에서 새로운 질서가 활발하게 일어나고 있었다. 이것은 16세기 말의 왜란과 17세기 초의 호란을 겪은 이후 뚜렷하게 나타나며 정치ㆍ사회ㆍ경제ㆍ문화 등의 전반에 걸쳐 나타났다.
조선은 양반계층을 중심으로 하는 사회로써 일반 백성들의 사회생활에는 많은 제제가 따랐다. 그리고 신분상으로 지배계층에 속하는 양반계층은 피지배계층에 대한 영향력을 행사하며 예속관계를 강화하였다. 16세기 중반 이후로는 이 체제가 약화되다가 왜란과 호란 이

참고 자료

송찬식, 1997, 조선후기 사회경제사의 연구, 일조각
역사비평 편집위원회, 2002, 한국 전근대사의 주요 쟁점, 역사비평사
한영우, 2004, 다시찾는 우리역사 2, 경세원
김용섭, 2007, 조선 후기 농업사연구 II, 지식산업사
이경식, 1973,「17세기의 토지개간과 지주제의 전개」『한국사연구』, 한국사연 구회
이호철, 1996,「조선후기의 사회경제적 발전과 그 성격」, 서울대학교경제연구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