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역사학파에 관한 리포트

저작시기 2007.05 | 등록일 2008.06.11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역사학파에 관한 리포트

목차

Ⅰ.서론
Ⅱ.신구역사학파의 특징
Ⅲ. 구역사학파
Ⅳ. 신역사학파
Ⅴ. 역사학파의 해체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론
영국과 프랑스에 비하여 후진이 자본주의국가였던 독일은 두 개의 역사적 과제를 안고 있었다. 즉 첫째는 그 후진성의 밑바탕이 있는 영방 국가체제의 타파와 통일적인 자본주의적 국내시장의 형성이고, 둘째는 급속한 자본주의화에 수반하여 발생하는 여러 가지 사회문제와 노동문제의 해결이었다. 선진국 영국에서는 이미 해결되었거나 혹은 최소한 경험을 한 이러한 제 문제를 독일에서는 1840년대에 있어서도 해결하지 못하고 있었다. 더구나 영국과는 달리 독일의 역사적 특수사정은 이 문제들의 해결이 있어서 중대한 전제 또는 장해가 되었다고 주장한다.
영국에서 성립하고 발전되었던 고전학파 경제학 특히 스미드나 리카도 등의 보편적 이론을 기계적으로 독일의 특수경제사정에 적용시킬 수는 없다는 것이 독일 경제학자들의 일관된 견해였다. 독일의 역사적인 특수사정을 근거로 한 경제이론 정책론 혹은 역사적 연구의 필요성을 파악하고 해설하려고 한 것이 역사학파가 형성하게 된 이유이다.
19세기의 전반까지 독일은 아직 농업이 주요산업이었던 경제적 후진국이었다. 국민들은 농업에 집착하였고 숙송업은 부차적인 것이었다. 국민들에게는 아직 공업을 일으킬 만큼 자본의 축적이 되어 있지 않았고 금융력도 작았으며 시장도 협소했다.독일은 수많은 소영방의 영합으로 이루어져 있었다. 그리고 산업,상업상의 법규는 각 영방에 따라 상이했다. 1833년 관세동맹이 형성되었다. 여기에는 영방의 태반이 가입함으로써 복잡한 관세는 상대적으로 간략화되었다. 이 관세동맹은 프로이센을 맹주로 하는 독일통일의 전제로 되었다. 이 뒤의 독일산업은 여러 사정에 힘입어 도약했다. 이리하여 독일은 영국에 비하여 뒤늦게 농업국에서 공업국가로, 그리하여 소영방 분립의 연방으로부터 통일적인 제국에로 약진했다. 역사학파는 한쪽에서는 자본주의적인 자유방임과 자유경쟁을, 또 그것을 발판으로 하는 경제의 자연적 질서의 지배를 거부함과 동시에, 다른 측면에서는 사회주의적인 경제질서에 대하여서도 거부적인 태도를 취하고 어디까지나 현재의 자본주의의 바탕에서 그 기능의 수정을 통하여 국민경제를 창출하려는 것이었다.

참고 자료

오성동외4인, 『경제학설사』, 文英社, 2002
김광수, 『경제학설사』, 구민사, 1998
네이버 백과사전
다음 백과사전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