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카프카의 변신과 학술원에 드리는 보고

저작시기 2007.09 | 등록일 2008.04.04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무료

소개글

카프카의 변신과 학술원에 드리는 보고를 읽고

목차

없음

본문내용

카프카에 변신은 고등학교 때 일어본 기억이 있지만 학술원에 드리는 보고는 처음 보는 책이었다. 두 권을 같이 읽고 감상문을 쓰는 것도 처음이다. 변신과 학술원에 드리는 보고는 비슷하면서도 다른 면이 많은 것 같다. 이제 두 작품을 비교해보자

변신에서 주인공인 그레고르 잠자는 가족의 생계를 책임지는 실질적 가장으로, 외판원으로서 일한다. 어느 아침, 그는 벌레로 변해버린다. 즉, 일할 능력이 없어진다. 회사에서는 그를 퇴직시켰고, 그가 돈을 벌어 생계를 유지시켜 주었던 가족들 마저도 그를 하나의 벌레로 취급한다. 나중에는 자상하던 동생에게 마저 버림을 받고 홀로 쓸쓸하게 죽어간다. 그때 가족들은 오붓하게 외출을 한다.
예전에 읽을 때는 그냥 불쌍한 주인공의 이야기인줄 알았다. 그러나 생각해보면 주인공이 나타내는 것이 많은 것 같다. 내가 보기에 주인공은 가족에게 사랑받는 아들이 아니라 돈을 벌어다주는 하나의 수단이 아니었을까 생각된다. 그가 변신을 한 후 가족들은 점차 그를 가족으로 대하지 않고 하나의 벌레로 취급하기 시작한다. 가족에게서 그는 돈을 벌어주는 수단 이었을 뿐이기 때문이다. 가족들은 그가 변신하기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