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영국의 차문화가 발달하게 된 역사적 배경과 동양의 차문화 속에 담긴 철학적 의미 비교

저작시기 2008.04 |등록일 2008.04.03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4,000원

소개글

영국의 차문화가 발달하게 된 역사적 배경과 동양의 차문화 속에 담긴 철학적 의미 비교fp

가정학과(식품영양학) 식생활과문화 4D형

위 자료 요약정리 잘되어 있으니
잘 참고하시어 학업에 나날이
발전이 있기를 기원합니다 ^^

목차

Ⅰ. 서 론

Ⅱ. 본 론
Ⅰ. 차를 마시게 만드는 영국의 환경

2. 영국의 음식문화의 특징
① 영국식 아침식사는 푸짐하다.
② 빵은 베이킹파우더로 부풀린다.
③ 감자가 많이 생산되어 다양한 요리가 개발되었다.
④ 자연스러움을 강조하는 조리방식
⑤ 커피보다 차를 즐기는 사회

3. 영국에서 차문화가 발달하게 된 역사적 배경

4. 동양의 차문화 속에 담긴 철학적 의미
1) 차는 선(禪)이다.
2) 알뜰한 각성의 생활을 체득(體得)하게 된다.
3) 차일(茶事)로서 몸과 마음을 수련하여 덕을 쌓는 행위를 말한다
4) 물질적 또는 정신적 세계와 道라고 절대적 진리적 경지가 한 단어로 표현된다.
5) 예의범절의 분위기와 지식 등을 일컬음이다.

Ⅲ. 결 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 론

영국하면 흔히 떠오르는 것은 흐리고 우중충한 날씨와 신사, 셜록홈즈 그리고 차다. 차 마시는 습관에 대한 전설적인 일화 중에는 1차 세계 대전시 독일과 영국의 교전 중에도 영국인들은 오후 4시만 되면 휴전을 하고 차를 마셨으며 독일군도 이를 공식적으로 허용했다는 이야기가 전해지며, 걸프전 당시에도 영국군 병사들이 휴대용 차 세트를 가지고 다니며 탱크 옆에서 티타임을 가지는 모습이 해외 화제 란에 오르기도 했었다. 전 세계적으로 에스프레소 커피 전문점이 맹위를 떨치고 있어도 오후 4~5시만 되면 공식적인 티타임을 가지는 영국인들은 태초에 지구가 생겨났을 때부터 차를 마셨을 것 같지만, 그들의 차 역사는 생각보다 그리 오래 되지 않았다. 도대체 차라는 존재가 무엇이 길래, 사람이 죽이고 죽는 전쟁터에서, 사람들을 대량으로 죽이기도 하는 탱크 속에도 차를 마실 수 있는 찻주전자가 설치되어 있는 것일까? 나는 그것을 그들의 민족적 기질에서 나오는 ‘집념과 집착’이라고 생각한다. 차는 몸 속의 노폐물을 정화하여 준다. 이것은 육식을 주로 하는 서양에서는 꼭 필요한 것이 아닐 수 없다. 하지만 영국에서는 그런 의미로써의 차를 벗어 난지 오래다. 무엇이 이들에게 차를 마시게 하는지 알아보자.

참고 자료

참고문헌
이병련,한운석 역, 기호품의 역사 볼프강 쉬벨부쉬 저, -한마당 출판-
서은미 역,녹차문화와 홍차문화츠노야마 사가에 저, -예문 서원-
오미경 저, 빅토리아 시대 영국의 차 문화 석사 학위 논문 (서울 :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
최성희 저, 우리 차 세계의 차 바로 알고 마시기 -중앙생활사 출판-
박광순 저, 홍차 이야기 -다지리 출판-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