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신물질을 이용한 치료제의 개발

저작시기 2007.11 |등록일 2008.03.30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신물질을 이용해 우리에게 유용한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그 치료제의 치료원리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현대 문명이 발달되고 생활의 질이 올라감에 따라 대두 되고 있는 환경 호르몬들은 많은 질병을 유발 하고 있다. 알레르기성 질환들이나 환경공해병, 아토피 피부염 등은 많은 사람들이 병을 앓고 있지만 완벽한 해결책이 잘 없어 완치되기가 힘들다. 치료가 끝났다고 생각했지만 다시 발병하고 마는 게 이러한 질병들이다.
요즘 여러 벤처기업이나 바이오기업에서는 이러한 질병들을 고치기 위한 새로운 신물질들을 많이 개발하고 있다. 이러한 신물질들로 인해 질병 해결이 훨씬 쉬워지고 있다. 앞으로 새집증후군을 치료하는 신물질들과 아토피나 비염 등의 질병을 치료하는 신물질들에 대해서 알아보면서 이러한 신물질들의 중요성과 필요성에 대해 생각해보도록 하자.
먼저 새집증후군이 무엇인지 알아보도록 하자. 새집증후군(sick house syndrome)은 새집에 들어가면 몸이 아픈 증상을 말한다. 고급스런 분위기를 연출하기 위해 사용한 고품격 인테리어 및 마감재, 벽지, 바닥, 접착제 등에서 건강에 치명적인 독극성이 강한 발암성 물질인 포름알데히드가 나와 오염된 실내 환경을 만들고 건강장애를 일으키는 주범이 되는 것이다. 새집증후군에 의해서 눈이 따갑거나 건조하고, 목과 머리가 아프고, 아토피성 피부염 등을 일으키고, 코막힘이나 콧물, 두통, 구역질, 심하면 호흡곤란의 증상까지 일으킬 수 있다. 벽지, 바닥재, 페인트 등 각종 건축자재에서 나오는 포름알데히드, 총휘발성 유기화합물 등 유독성 화학물질로 인해 우리는 그러한 통증을 호소하는 것이다. 새집에 이사한 후 몸이 아프다면 일단 새집증후군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새 집일수록 각종 유독성 화학물질에 노출될 가능성이 크다.
새집증후군의 원인이 되는 물질 중 하나인 포름알데히드는 무엇인가? 흔히 포름알데히드의 37% 전후 수용액을 포르말린(formalin) 이라고 하며, 건축자재에서 주로 발생하며 자극적인 냄새가 있는 무색투명한 액체이지만 장기보존하면 혼탁해진다. 이러한 포름알데히드는 방부용·소독살균용으로 세균·바이러스·곰팡이 등의 생장을 저해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