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스키의 안전사고와 예방

저작시기 2007.10 |등록일 2008.03.27 파워포인트파일MS 파워포인트 (ppt) | 15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스키장에서 일어날수있는 안전사고들과
안전사고의 예방법을 ppt로만든 레포트입니다

목차

스키의 위험성
스키사고의 종류
염좌
골절
스키장 안전수칙
스키장 안전표지
안전장비
스키장 안전사고 개선책

본문내용

스키사고의 기본형태는 크게 낙상과 충돌로 나눌 수 있다. 충돌은 어디를 부딪히느냐에 따라 신체 어느 부위에나 손상을 줄 수 있으므로 예견하기 힘들지만 낙상은 대개 일정한 양상으로 발생한다. 낙상에 의한 1차적인 손상은 주로 다리에 있고, 어깨나 팔,손 등에도 좌상·열상·찰과상 같은 2차적인 손상이 있을 수 있다. 스키의 한 부분이 눈에 걸려 순간적으로 고정되면 다리에 강한 긴장이 가게 되는데 이때 바인딩이 풀리거나 신체 조직에서 이 긴장력을 흡수하여 힘을 분산시키면 크게 다치지 않는다. 그러나 만일 바인딩이 풀리지 않거나 힘이 분산되지 못하면 그 충격이 커지면서 상해를 입게 된다. 즉 고정과 증폭 2가지 요소가 함께 작용할 때 상해가 일어나며 이때 작용하는 힘의 강도와 방향에 따라 손상의 형태가 결정된다. 또 낙상할 때는 스키가 직접 신체부위를 타격하여 일종의 충격골절이 생기는 경우도 드물게 있다.
스키로 인한 상해는 대개 염좌(41%) 골절(33%) 열상 및 찰과상(11%) 좌상(5%) 탈구(3%) 등의 범주에 속한다. 각 손상형태를 구분하여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좌상 : 대퇴골의 대전자부위와 전미골 부위에 흔하며 스키폴을 잡고 앞으로 넘어지면서 가슴을 치면 흉부좌상, 심하면 늑골골절도 유발할 수 있다. 탈구 : 견관절에 흔하며 넘어질 때 어깨가 딱딱한 면에 부딪힐 때 발생한다. 또한 스키폴이 장애물에 걸려 상완골이 갑자기 신전되거나, 전방 낙상 시 스키폴을 짚으면 견관절이 외회전되어 전방탈구가 많다. 주로 젊은 여자에게 일어나며 이 밖에도 슬개골(무릎관절을 이루고 있는 종지모양의 뼈).손가락 관절 등에도 생길 수 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