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Great Expectation - 위대한 유산

저작시기 2008.01 |등록일 2008.03.24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Great Expectation - 위대한 유산

목차

1. 줄거리 및 감상
2. 작품 소개

본문내용

이 작품의 첫인상은 말 그대로 ‘비호감’이었다. 어둡고 오래된 하드커버에 두께는 또 어찌나 두껍던지. 그러나 책을 읽기 시작하면서 그 우울하고 무거운 중압감에도 불구하고 작품에 흥미가 생기고, 자꾸만 읽고 있는 나를 발견할 수 있었다. 그리고 그 우울하고 무거운 중압감은 이 소설에서 가장, 그리고 꼭 필요하다는 것을 책을 다 읽고 난 후 깨달았다. 그 우울하고 무거운 중압감은 이 작품의 주인공 ‘핍’의 어린시절과 일치했고, 그것은 내가 책을 읽으며 머리로 이해하기 이전에 그의 암울했던 어린시절을 느낄 수 있도록 도와주었다.

우울한 핍의 어린시절은 불우했던 그의 가족관계에서부터 시작되었다. 그는 부모가 없는 고아로 어렸을 때부터 마음씨 착한 대장장이인 매형 ‘조’와 누나 ‘조지아나’의 손에서 길러지는데, 그의 누나는 매형과는 달리 성격이 매우 고압적이고 포악하여 그에게 언제나 큰소리를 쳤고 따뜻한 애정이라고는 조금도 없었다. 이러한 누나 밑에서 자란 핍은 고독한 어린시절을 보내며 삐뚤어진 성격의 소유자로 성장 한다.

그런 핍의 낙은 이따금씩 공동묘지로가 자신의 부모가 어떤 사람이었을지 상상하는 것이었다. 평소처럼 부모의 묘지 앞에서 부모를 상상하던 핍은 쇠고랑은 차고 있는 한 남자를 만나게 된다. 그 쇠고랑을 차고 있는 남자는 탈옥수였고, 그는 위압적이고 협박적인 말투로 핍에게 먹을 것과 쇠고랑을 끊을 줄(톱)을 가져다주지 않으면 죽이겠다고 한다. 두려움에 둘러싸인 핍은 누나의 집으로 가 먹을 것과 줄을 가져다준다. 핍과 탈옥수 매그위치의 첫 만남. 나는 그 두꺼운 책 중에서 고작 두 페이지밖에 되지 않는 이 부분이 자꾸만 이미지화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