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근육의 노화

저작시기 2007.04 |등록일 2008.03.23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체육학 - 근육의 노화에 대한 레포트

목차

없음

본문내용

근육의 노화원인 1순위 운동부족 현대인들은 대부분이 운동 부족으로 당연히 뼈도 약해지고 근육도 저하하고 있다. 젊었을 때에는 크게 차이가 나지 않지만 40대에 들어서면 평상시 운동을 해 온 사람과 그렇지 않은 사람의 차가 현저하게 나타난다 특별히 힘든 운동을 할 필요가 없으며 걷기나 스트레칭 등으로 몸을 움직이는 것이 중요하다. 근육이 약해지면 균형을 잃었을 때 발이 버티는 힘의 부족때문에 넘어지기 쉽다 직립자세를 유지하는 데에는 근육이 필요하므로 계속 서있기가 힘들게 된다 발의 근육은 혈액을 심장으로 보내는 펌프역할을 하기 때문에 걷지 않으면 혈액의 흐름이 나빠진다 21C,생명연장 각종 프로젝트 진행. 노화 방지, 21C 세계 의료계 1백25세 생명선 극복 각종 프로젝트 진행. 노화 원인 다양하게 제시. 인간은 생로병사를 자연의 섭리로 받아들이고 피할 수 없는 운명으로 간주하기에 이르렀다
현대의료계도 평균수명을 수십년 연장한데 만족하고 있다. 21세기를 눈앞에 두고 인류는 다시 [도발]에 나서고 있다.
신의 영역으로 간주해온 [1백25세 생명선]을 넘기 위해 세계 곳곳의 과학자와 의학자들이 노화방지 프로젝트를 진행 중에 있다.
지난 96년 [노화혁명]을 서술해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던 미국 버지니아의대 윌리엄 리젤슨 교수는 노화는 정상적인 삶의 과정이라기보다는 그 자체가 하나의 질병이라고 생각한다.
이제 더이상 늙어가는 것을 당연시할 필요가 없다고 도전적으로 말한다.
윌리엄 교수는 인간의 생물학적 천수는 1백20세이며 수십년 안에 그 뜻이 달성될 것으로 확신하고 있다. 상당수 전문가들은 2020년까지 인간의 수명이 1백50세까지 늘어날 것이란 전망을 내놓고 있다. 현재까지 기록에 남은 최장수인은 프랑스의 진 칼먼으로 `1백22세 6개월`이다.
현재 진행중인 세계적 노화방지에 대한 연구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노화에 대한 이해가 선행돼야 한다.
노화란 곧 늙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남녀 공히 늙음은 서글픈 것이다. 인상은 쇠잔하고 초췌하며 무기력한 모습으로 치닫게 만들다. 글래서 우리는 늙지 않으려고 안간힘을 쓰지만 거울 속엔 어느덧 늙어 버린 자신의 모습이 덩그라니 남아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