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현대사회의 바람직한 교사상

저작시기 2007.10 |등록일 2008.03.19 워드파일MS 워드 (doc) | 5페이지 | 가격 1,900원

소개글

자신이 생각하는 바람진한 교사상을
자신의 경험을 통해 생각해 보고,
`학급의 경영자’‘학습지도자’ ‘생활지도자’ 그리고 ‘상담자’로서의 4가지 측면으로
주제를 접근해 본다.

목차

학급의 경영자’‘학습지도자’ ‘생활지도자’ 그리고 ‘상담자’로서의 4가지 측면으로
주제를 접근해 본다.

본문내용

‘내가 생각하는 바람직한 교사상’을 생각하기 이전에 교사의 ‘위치’에 대해서 생각해 보았다. 교사는 ‘학교’의 한 구성원임에 틀림없으며, 한 학급을 이끄는 리더이다. 또 한 교과를 가르치는 학습지도자 이고 가정에서의 부모와 같은 생활지도자 이다. 나는 덧붙여 교사는 이 시대에 더 없이 중요한 ‘상담자’임에 무게를 두고 싶다. 나는 ‘학급의 경영자’‘학습지도자’ ‘생활지도자’ 그리고 ‘상담자’로서의 4가지 측면으로 내가 생각하는 교사상에 접근해가겠다.

많은 경험은 학습의 경영에 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 좋은 경영 전략은 좋은 경험에서 나온다. 물론 직접경험이 아닌 간접경험 또한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간접경험은 다른 학급 경영자로부터 얻을 수 있으므로 다른 교사와의 대화 또한 필요하다. 이를 토대로 좋은 전략, 즉 좋은 계획을 세워야 한다. ‘시작이 반이다’ 라는 말이 있듯이 ‘어떻게 학급을 운영할 것인가’를 곰곰이 생각해보고 학급구성원의 연령과 성별, 전반적인 특성을 고려해서 경영방식을 선택해야 한다. 쉽게 생각해보면 초등학생과 고등학생의 학급은 각기 다른 경영 전략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내가 고민해본 전반적인 학급경영의 틀은 이러하다. 피라미드형 구조와 역 피라미드형 구조를 병행하는 방식이다. 교사를 중심으로 학급 회장과 부회장이 있고 그 다음 학급의 업무를 분담한 부서의 부장이 있다............
(이하 생략)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