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음악회감상문

저작시기 2007.10 |등록일 2008.03.19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들어가며..
클래식음악이라 하며 초중고 시절 음악시간에 들었던 시험을 위해서 기계적으로 듣는다거나 조금만 기대있어도 졸음이 오곤 했던 부족했던 잠을 채울 수 있었던 좋거나 혹은 지루한 시간의 전부였다.
그런 경험 때문이었을까 클래식이라 하면 역사 속에 묻혀져 있는 유물처럼 옛 시대의 전유물로써 또 한편으로는 손쉽게 접할 수 있는 대중문화, 대중가요의 범람 속에서 도외시 되는 음악으로서의 잔상이 많이 남아 있었다.
그런 편견 속에서 클래식 음악의 새로운 발견 아니 클래식 음악의 진정함 그 예술적 가치를 접하게 된 계기는 아이러니하게도 대중문화 속에 있었다. 우연히 보게 된 드라마 한편이(‘노다메 칸타빌레’. 작년 가을 무렵 일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드라마. 음대를 배경으로 하는 드라마여서 클래식 음악이 배경음악으로 많이 쓰였다.) 클래식 음악의 진정한 매력을 접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된 것이다.
그 이후 드라마에서 사용하였던 클래식 음악 몇 곡을 MP3로 담아 듣고 하였는데 그 음악적 잔상이 계속 머릿속에 맴돌아 그 클래식 음악의 매력을 조금 더 느끼고 싶어서 이 수업을 신청하게 되었다.
수업을 통해서

목차

들어가며..
2007 서울 스프링 실내악 축제
슈만 ‘어린이 정경’ op.5
포레 네 개의 손을 위한 모음곡 ‘돌리’ op.56
라벨 네게의 손을 위한 모음곡 ‘어미거위’ 제3번 ‘파고다의 여왕 레드르네트’

뮤직 온 더 스크린(MUSIC ON THE SCREEN)
파헬벨 캐논 (영화 ‘엽기적인 그녀’ ‘보통 사람들’)
슈베르트 피아노 5중주 A장조 ‘송어’ D.667 op.114, 4악장 (영화 ‘나의 왼발’ ‘찹 수이’)
<채플린> 영화음악 메들리 (편곡 김바로)
번스타인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메들리 (편곡 김바로)
하르사니 ‘용감한 꼬마 재봉사’

끝마치며..

본문내용

들어가며..
클래식음악이라 하며 초중고 시절 음악시간에 들었던 시험을 위해서 기계적으로 듣는다거나 조금만 기대있어도 졸음이 오곤 했던 부족했던 잠을 채울 수 있었던 좋거나 혹은 지루한 시간의 전부였다.
그런 경험 때문이었을까 클래식이라 하면 역사 속에 묻혀져 있는 유물처럼 옛 시대의 전유물로써 또 한편으로는 손쉽게 접할 수 있는 대중문화, 대중가요의 범람 속에서 도외시 되는 음악으로서의 잔상이 많이 남아 있었다.
그런 편견 속에서 클래식 음악의 새로운 발견 아니 클래식 음악의 진정함 그 예술적 가치를 접하게 된 계기는 아이러니하게도 대중문화 속에 있었다. 우연히 보게 된 드라마 한편이(‘노다메 칸타빌레’. 작년 가을 무렵 일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드라마. 음대를 배경으로 하는 드라마여서 클래식 음악이 배경음악으로 많이 쓰였다.) 클래식 음악의 진정한 매력을 접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된 것이다.
그 이후 드라마에서 사용하였던 클래식 음악 몇 곡을 MP3로 담아 듣고 하였는데 그 음악적 잔상이 계속 머릿속에 맴돌아 그 클래식 음악의 매력을 조금 더 느끼고 싶어서 이 수업을 신청하게 되었다.
수업을 통해서 광고나 드라마를 통해서 접한 적 있는 하지만 곡명을 알 수 없었던 클래식 명곡들을 들을 수 있었던 알 수 있어서 좋았고 초중고 시절 기계적 감상이 아닌 감성적 감상으로서 음악을 들을 수 있어서 더욱더 좋았다.
그래서 음악회 감상을 레포트로서 숙제가 아닌 클래식 음악을 직접 느끼게 되는 기회로 생각되어 음악회 감상을 내심 기대하곤 하였다.
오늘 음악회 감상을 통해 다시 한번 클래식의 매력에 빠져 들고자 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