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프로그래머가 되기 위한 자신만의 노력

저작시기 2007.05 |등록일 2008.03.17 한글파일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프로그래머가 되기 위한 나만의 노력...
그렇다면 이제 내가 하고 싶은 업종인 프로그래밍 디자이너에 대해서 내가 가진 생각들을 정리해보려 한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그렇다면 이제 내가 하고 싶은 업종인 프로그래밍 디자이너에 대해서 내가 가진 생각들을 정리해보려 한다.
요즈음 현업에서 가장 많이 쓰이고 있는 프로그래밍 언어는 Visual Basic과 Visual C++이라고 한다. 프로그래머는 대략 3가지 부류로 나눠질 수 있다고 하는데, 각자의 특색이 있으므로 굳이 레벨화 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된다. 첫 번째는 일단 설계서가 나온 뒤에 설계서를 따라서 프로그램을 작성하는 프로그래머를 들 수 있다. 두 번째는 그 설계서를 작성하는 프로그래머를 들 수 있고 세 번째로 설계서를 작성하도록 지시하는 프로그래머가 있을 수 있다. 보통 일선 프로그래머와 설계사 그리고, 관리직 정도로 볼 수 있다.
일선 프로그래머로 불리는 사람들은 무엇보다 프로그래밍 언어에 대한 스킬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프로그램 구동시에 발생될 수 있는 오류들을 회피하기 위한 방법이나 기타 자잘한, 그러나 중요한 기술들을 말하는 것이다. 예를 들면 인터넷 웹 페이지 상에 파일을 무한대로 업로드 할 수 있게 하는 방법같은 것을 들 수 있다. 이런 기술들이 중요한데, 그건 실제로 프로그램을 짠다고 하는 직접 구성하는 입장이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으며, 그렇기 때문에 자료구조와 같은 과목이나 알고리즘의 구현같은 과목에 관해서도 제법 많은 지식이 필요하다고 볼 수 있다. Java나 다른 프로그래밍 언어에서는 이미 자료구조의 대부분의 객체를 내장하고 있어서 특별히 관련 지식으로 구현해야 할 것은 없겠지만, 다른 프로그래밍 언어에는 내장이 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DirectX와 같은 최신기술도 많이 알아두는 것이 좋다고 생각되고, 실시간으로 웹 페이지의 변동사항들을 체크해서 업데이트하는 것에 관한 방법론이라던가 기타 실무에서 쓰이고 있는 여러 가지 기술들도 익히고 있다면 도움이 많이 될꺼라 생각한다.
설계자라고 하는 분류에서 본다면 이 파트를 담당하는 사람들은 소프트웨어 공학의 이론 중에서도 설계와 구현에 중점을 두어야 한다고 할 수 있다. 어떤 방식으로 데이터를 숨기고 나타낼 수 있을지 또는,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