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의 세계문화유산-창덕궁 (공간예술의 이해)

저작시기 2006.04 |등록일 2008.03.12 파워포인트파일MS 파워포인트 (ppt) | 17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한국의 세계문화유산 창덕궁 탐방기
(공간예술의 이해)

목차

가. 명 칭 ( Title )
나. 위치도 및 해당 도시 상황
다. 문화 유적의 개요 및 자연적 조건
라. 대상 건축물의 개요
마. 대상 건축물의 특징
바. 대표적인 건물들의 특징과 의의
사. 관련 도면들과 사진들
아. 관련 서적 및 인터넷 사이트

본문내용

창덕궁은 조선왕조 제3대 태종 5년(1405) 경복궁의 이궁으로 지어진 궁궐이며 창건 시 창덕궁의 정전인 인정전, 편전인 선정전, 침전인 희정당, 대조전 등 중요 전각이 완성되었다.
그 뒤 태종 12년(1412)에는 돈화문이 건립 되었고 세조 9년(1463)에는 약 6만2천평이던 후원을 넓혀 15만여평의 규모로 궁의 경역을 크게 확장하였다.
임진왜란 때 소실된 것을 선조 40년(1607)에 중건하기 시작하여 광해군 5년(1613)에 공사가 끝났으나 다시 1623년의 인조반정 때 인정전을 제외한 대부분의 전각이 소실되었다가 인조 25년(1647)에 복구되었다. 그 후에도 여러 번 화재가 있었으며, 1917년에 대조전·희정당 일곽이 소실되어 1920년에 경복궁의 교태전·강녕전 등 많은 건물을 철거하여 창덕궁으로 이건 하였다.
창덕궁은 1610년 광해군 때 정궁으로 쓰게 된 뒤 1868년 고종이 경복궁을 중건할 때까지 258년 동안 역대 제왕이 정사를 보살펴 온 법궁 이었다.
창덕궁 안에는 가장 오래된 궁궐 정문인 돈화문, 신하들의 하례식이나 외국사신의 접견장소로 쓰이던 인정전, 국가의 정사를 논하던 선정전 등의 치조공간이 있으며, 왕과 왕후 및 왕가 일족이 거처하는 희정당, 대조전 등의 침전공간 외에 연회, 산책, 학문을 할 수 있는 매우 넓은 공간을 후원으로 조성하였다.
정전 공간의 건축은 왕의 권위를 상징하여 높게 되어있고, 침전건축은 정전보다 낮고 간결하며, 위락공간인 후원에는 자연지형을 위압하지 않도록 작은 정자각을 많이 세웠다.
건물배치에 있어, 정궁인 경복궁, 행궁인 창경궁과 경희궁에서는 정문으로부터 정전, 편전, 침전 등이 일직선상에 대칭으로 배치되어 궁궐의 위엄성이 강조된 데 반하여, 창덕궁에서는 정문인 돈화문은 정남향이고, 궁 안에 들어 금천교가 동향으로 진입되어 있으며 다시 북쪽으로 인정전, 선정전 등 정전이 자리하고 있다. 그리고 편전과 침전은 모두 정전의 동쪽에 전개되는 등 건물배치가 여러 개의 축으로 이루어져 있다.

참고 자료

대원사 - 빛깔있는 책들 [창덕궁] - 장순용 저

대원사 - 빛깔있는 책들 [비원] - 주남철 저

http://www.cdg.go.kr/main.html

http://viewkorea.co.kr/Korean/changdok.htm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