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빈부에 따른 교육격차(사회적 재생산)

저작시기 2008.03 |등록일 2008.03.10 파워포인트파일MS 파워포인트 (ppt) | 10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없는 집 아이들이 공부를 더 잘한다’는 옛 말은 이제 더 이상 맞지 않는다. 오히려 ‘있는 집 아이일수록 잘한다’는 말로 바뀌어야 할 정도이다.

목차

서론
본론 (Ⅰ) – 실태 1,2,3,4(신문기사)
본론 (Ⅱ) – 원인
본론 (Ⅲ) – 전문가들의 대안
결론 – 우리조의 대안

본문내용

‘없는 집 아이들이 공부를 더 잘한다’는 옛 말은 이제 더 이상 맞지 않는다. 오히려 ‘있는 집 아이일수록 잘한다’는 말로 바뀌어야 할 정도이다.

이렇게 문제가 되고 있는 빈부격차에 따른 교육의 질 차이의 현 실태를 신문기사를 통해 짚어보고, 그러한 현상이 나타나는 근본원인은 무엇인지 살펴본 뒤, 그에 대한 대안을 찾아 보도록 하겠다.

본 론 (Ⅰ) - 실 태 2

사교육 열풍(서울 내 강남, 전국의 대도시)


◇강남은 우리 사회에서 ‘교육 특구’로 불린다. 명문대 진학률이 높은 고등학교가 이곳에 모여 있고, 구청에 등록된 각종 학원만도 4,460여 개다. 이 중 300여 곳의 기술 및 취업학원을 빼면 대입과 관련된 학원이 4,000여 개에 이른다. -경향신문-

◇대구 수성구, 대전 둔산 신시가지, 부산 해운대 신시가지 등 지방 대도시의 신흥 아파트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이른바 지방판 대치동’이 속속 생겨나면서 전국이 사교육 열풍과 부동산값폭등, 지역별 교육격차 등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문화일보-

참고 자료

신교육사회학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