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중국의 위안화 환율정책과 개혁

저작시기 2007.11 |등록일 2008.03.03 한글파일한글 (hwp) | 18페이지 | 가격 3,500원

소개글

중국의 위안화 환율정책과 개혁에 관한 paper입니다.

표, 그래프, 그림 등 포함되어 있습니다.

목차

Ⅰ. 서론

Ⅱ. 중국의 환율제도
1. 환율이란
2. 국제통화제도의 변천
2. 중국의 환율제도

Ⅲ. 위안화 환율제도 개혁의 의미와 그 효과
1. 위안화 환율제도의 개혁
2. 위안화 절상조치의 요인
3. 위안화 절상폭이 2%대에 그치게 된 배경과 의미

Ⅳ. 환율개혁 후 중국경제와 해외경제에 미치는 영향 및 전망
1. 위안화의 절상이 중국경제에 미치는 영향과 전망
2. 환율개혁이 해외경제에 미치는 영향과 향후 전망

Ⅴ. 결론

Ⅵ.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 론
중국은 지난 25년 동안 평균 9% 수준의 비약적인 성장세를 기록해 왔다. 지난 1990년대 이후 중국은 세계최대의 생산 및 투자기지로서 세계경제의 성장에 실질적인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으며, 최근 들어서는 도시 중산층의 구매력이 급증하면서 소비시장으로서의 중요성도 날로 커지고 있다. 이에 따라 중국 경제의 글로벌경제와의 통합 수준이 높아질수록 중국경제의 순항 여부는 글로벌 경제의 안정성장에 필수적인 요소가 될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따라서 향후 중국경제가 일시적이든 장기적이든 퇴보하거나 정체할 경우 세계경제에 미칠 파장은 지대할 수 밖에 없는 것이다.
2004년 미국 대선 이후 쌍둥이 적자 해소를 위해 약달러 정책을 추진하면서 유로(EURO)화, 엔화 및 아시아 주요국 통화가 달러화에 대해 큰 폭으로 절상되며, 이와 함께 중국 위안화 절상 문제가 초미의 관심사로 대두되었다.
중국은 2000년 이후 대규모 무역수지 흑자 및 외국인 직접투자 확대 등으로 외환보유고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등 위안화 절상 요인이 발생하였음에도 불구하고 고정환율제를 지속적으로 운용함으로써 미국, 일본 등 주요 통상국가와 마찰을 빚었다. 중국 정부는 동아시아 금융위기 이후 고정환율제를 채택하였는데, 위안화의 대미 환율이 2000년 8.2724달러에서 2001년 8.2770달러로 소폭 절상한 이후 8.2756달러를 유지하였다.
2005년 7월 오랫동안 소문만 무성했던 위안화 절상이 마침내 단행되었다. 중국인민은행은 7월 21일 오후 7시를 기해 달러당 약 8.28위안이었던 위안화 환율을 8.11위안으로 변경한다고 발표했다. 위안화 가치가 약 2%가량 절상된 것이다. 이와 함께 이제까지의 달러화 페그제를 폐지하고 통화바스켓에 기초한 관리변동환율제를 실시하기로 했다. 이로서 중국은 1994년 이후 지속되어 온 위안화의 달러와의 고정환율제도에서 벗어나는 환율개혁의 제1보를 내딛게 되었다.

참고 자료

홍인기, ‘중국의 금융시장론’, 2006, 박영사
이명화, ‘중국의 외환제도 변천과 위안화 실질환율의 변동 분석’, 강원대학교출판부, 2003.12
김석진, ‘위안화 절상의 의미와 전망’, CEO REPORT 위안화 절상과 한국경제, LG주간경제, LG경제연구원, 2005.8
김석진, ‘중국경제 주요 이슈 점검 및 위안화 환율 전망’, China Insight - 제2호, LG경제연구원, 2005.8
신민영, ‘우리 경제에 대한 영향’, CEO REPORT 위안화 절상과 한국경제, LG주간경제, LG경제연구원, 2005.8
강승호, ‘중국 위안화 절상의 산업별 영향’, LG주간경제, LG경제연구원, 2004.3
‘CEO REPORT 중국 위안화 절상 가능성에 대비하라’, LG주간경제, LG경제연구원, 2004.12
조용수, ‘기업이 주목해야 할 2010년 글로벌 경제 리스크 5題’, LG주간경제, LG경제연구원, 2006.6
주상철, ‘위안화 절상, 주식시장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대한투자증권, 2006.4
소재용, ‘위안화 평가절상 가능성과 영향’, 대한투자증권, 2003.9
‘중국경제의 고성장 지속 배경 및 하반기 전망’, 해외경제정보 제2005-07호, 한국은행, 2005.8.1
‘중국경제의 리스크와 정책과제’, 한은조사연구 제2007-14호, 한국은행, 2007.3
‘위안화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