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제정치경제학의 부활과 학문적 성격

저작시기 2008.02 |등록일 2008.02.26 한글파일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2,500원

소개글

상세하게 요약정리 잘되어 있으니
잘 참고하시어 좋은 결과 있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방문자 여러분의 학업에
무궁한 발전이 있으시고
모든일 만사형통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목차

국제정치경제학의 부활과 학문적 성격
Ⅰ. 국제정치경제학의 부활
1. 정치학과 경제학의 분리
1) 분리의 학문적 배경
2) 분리의 실제적 배경
2. 정치학과 경제학의 재통합
1) 재통합의 학문적 요청
2) 재통합의 실제적 요청
3. 정치경제적 현상의 심화
1) 경제의 정치화현상
2) 정치의 경제화현상
4. 국제관계 연구의 확대발전
1) 국가중심패러다임의 한계성
2) 횡국가적 패러다임의 발전
3) 국제관계이론과 국제정치경제이론
(1) 정치적 현실주의와 중상주의
(2) 상호의존학파와 경제적 자유주의
(3) 급진주의와 종속이론

Ⅱ. 국제정치경제학의 학문적 성격
1. 국제정치경제학의 정의
2. 국제정치경제학의 연구영역
1) 정치와 경제의 상호작용
2) 국제경제의 정치적 결정요인
(1) 정치체제의 경제체제 결정
(2) 경제정책의 정치적 요소
(3) 국제경제관계의 정치화 현상
3. 국제정치경제학의 3대 하위체계의 변화
1) 서-서체제의 정치경제적 다극화 현상
2) 남-북체제의 정치경제적 정체현상
3) 동-서체제의 정치경제적 통합현상

본문내용

Ⅰ. 국제정치경제학의 부활
1. 정치학과 경제학의 분리
1) 분리의 학문적 배경
정치학과 경제학이 상호분리된 원인은 서구의 학문적 전통에서 찾을 수 있는 데 「보이지 않는 손」(invisible hand)에 의한 경제의 예정조화를 믿는 아담스미스(Adam Smith)의 영향을 받은 19세기의 서구의 경제자유주의(economic liberalism)의 대두는 정치학과 경제학의 분리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고 볼 수 있다. 이들은 종래의 일원화된 정치와 경제질서를 별개로 취급하는 이원화된 연구를 주창하게 되었다. 20세기 접어들면서 경제학은 종래의 규범경제학(normative economics)으로부터 점차 실증주의경제학(positivistic economics)으로 발전되어 국가의 공공경제정책(public economic policy)보다는 과학적 방법론에 입각한 순수이론(pure theories)의 정립에 치중하게 되어 자연히 공공정책에 역점을 두던 정치경제의 비중은 작아지게 되었다. 국제관계학은 1차세계대전 이후의 유토피아주의(utopianism)와 현실주의(realism) 사의의 학문본질상의 논쟁을 거쳐 혹은 전통주의자(traditionalist)와 행태학자(behavioralist)사이의 정치학연구의 방법론(methodology)에 관한 논쟁을 통해 꾸준히 발전되어왔다. 특히 2차대전 이후에 주류를 형성했던 정치적 현실주의는 국제정치란 정부에 의해서 행해지는 민족국가간의 정치와 군사안보관계를 다루는 학문이라고 정의하면서 이의 본질을 권력정치(power politics)로 보아 힘(power)이라는 개념에 바탕을 둔 국가중심패럼다임(state-centric paradigm)을 발전시켜왔다. 이러한 현실주의는 경제를 정치권력의 수단과 도구로밖에 취급하지 않는다. 더욱이 1960년대 중반 국제관계학에 불어닥친 사회과학의 소위 행태과학혁명(behavioral revolution)은 정치학과 경제학의 분리를 더욱 촉진시켰는데 정치학도 경제학과 마찬가지로 경험적 분석적 연구(empirical analytical study)를 바탕으로 과학적 순수이론(pure theories)정립에 몰두하게 되어 공공정책에 더욱 관심을 가져야 하는 정치경제(political economy)에 대한 연구는 저조할 수밖에 없었다.
2) 분리의 실제적 배경
2차세계대전 이후의 냉전시대의 개막으로 국제정치의 주요관심이 동서간 이데올로기적 갈등과 이에 수반하는 안보문제(security issues)

참고 자료

[직접 서술] 수업 중 제출한 자료와 검색 통해 정리한 것에 제 의견을 넣었습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