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남편이 무능하여 생활능력이 떨어지면 이혼사유가 되는가?

저작시기 2004.09 |등록일 2007.11.0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남편이 무능하여 생활능력이 떨어지면 이혼사유가 되는가? 에 대한 나의 생각

목차

없음

본문내용

최근 이혼문제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부각되고 있다. 여러 가지 이혼사유가 있겠으나 그 중에서도 요즘에는 남자의 경제적 능력상실 또는 수입 감소를 이유로 과감히 이혼을 요구하는 경우도 발생하고 있어 현대를 살아가는 남성들에게 또 다른 위기감을 주고 있다고 한다. 전에 이런 내용들을 tv, 신문 등에서 접했을 때는 같은 여자입장에서도 이혼을 요구하는 여자들이 너무 냉정하다고만 여겨졌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그냥 단순하게는 남편의 경제적 능력을 운운하며 이혼을 요구하는 여성들을 비난할 수도 있을 것이라 생각했다. 하지만 막상 ‘ 내가 그런 입장이었다면... 나는 과연 어떻게 행동했을까? ’ 라는 생각을 해보았다. 나는 결혼은 서로가 조금이나마 더 행복해지기 위해 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모든 사람들이 적어도 혼자 살 때 보다는 더 안정적인 생활을 꿈꾸기 때문에 결혼을 할 것이다. 하지만 결혼 후 꿈꿔오며 바라던 생활은 온데간데없고 남편이 무능한 탓에 하루하루 고난에 찌든 생활을 해야 한다면? 경제적인 이유로 부부간 말다툼도 점점 늘어만 가고 하루하루를 살아가야 한다는 그 부담감이 남편에겐 남편대로 부인에겐 부인대로 견디기 힘든 정신적인 스트레스로 다가올 것이다. 물론 요즘은 남편뿐만 아니라 여성들도 사회적 지위를 가지고 집밖으로 나가 돈을 버는 가정을 쉬이 볼 수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