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학력 위조 사건으로 본 사회적 원인 및 극복방안 [A+]

저작시기 2007.09 |등록일 2007.09.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학력 위조 사태가 발생하게 된 사회적 원인과 극복방안

목차

1. 한국의 간판(학력) 중심주의


2. 학력만능주의가 만들어낸 사회의 폐해


3. 학력위조 사태에 따른 학위 검증과 극복 방안

본문내용

최근 학력위조 사태가 화두이다.
‘고졸출신 CEO’, ‘지방대 출신 장관’이 신화처럼 받아들여지는 사회, 바로 대한민국이다. 대학을 나오지 않았거나 서울의 명문대를 졸업하지 않은 사람이 사회적으로 성공했을 때 우리는 이를 대단한 성공 신화로 바라본다. 이를 역으로 생각하면 그만큼 우리 사회에서 대학을 나오지 않거나 명문대를 졸업하지 않고는 주류 사회에 편입하거나 성공하기가 그만큼 어렵다는 말이 된다. 최근 연이어 밝혀지고 있는 학력 위조 사태 우리 사회의 이러한 상황이 빚어낸 한 편의 부조리극이다. 이는 그동안 그늘에 가려져 있던 학력 지상주의의 부정적인 면들이 한꺼번에 터져 나온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이른바 ‘짝퉁’ 학위 논란이 한국 사회를 들썩이고 있는 것이다. 신정아 교수의 학위 위조 파문 이후로 사회 저명인사들이 도마 위 생선으로 연이어 신문 지상에 올랐다. 검찰 조사에 의해 사기, 위조죄로 기소된 사람이 있는가 하면, 거짓된 학위를 고백하며 대중 앞에 ‘커밍 아웃’한 자들도 수두룩하다. 학위는 소위 엘리트임을 증명하는 하나의 증표다. 특히나 학벌을 중시 여기는 한국사회에서 이는 자신이 속한 계층에서 한 단계 올라설 수 있느냐, 없느냐를 가르는 하나의 ‘체’ 역할을 수행한다. 있는 자는 통과하고, 없는 자는 걸러진다. 물론 실력도 빼놓을 수 없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결코 실력이 학벌에 우선하지는 못한다는 것. 학벌이 없으면 애초에 능력을 선보일 기회조차 얻지 못한다. 대학원까지 마친 석사 학위자들이 기를 쓰고 해외 유학을 가는 것도 학벌제일주의, 학연주의가 만연한 사회 분위기 탓이 크다. 결국 한국 사회의 고질병적인 ‘학벌숭배’가

참고 자료

www.saramin.co.kr
www.egloos.com
www.eduspa.com
www.jobstudy.co.kr
한국아이닷컴
연합뉴스
엠파스
네이버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