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나노][나노기술][나노분말][나노텍][나노소재][나노분말 특허출원][나노기술 전망]나노기술의 개념, 나노기술 분야, 나노기술의 국내동향, 나노분말의 특허출원동향, 향후 나노기술의 전망 분석(나노, 나노기술)

저작시기 2007.08 | 등록일 2007.08.01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5,000원

소개글

나노와 나노기술의 동향과 향후 전망 분석내용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나노기술이란

Ⅲ. 나노기술 분야
1. 나노소재
2. 나노소자
3. 환경/생명공학
4. 기반기술

Ⅳ. 나노텍의 국내동향

Ⅴ. 나노분말의 특허출원동향
1. 나노분말 관련 년도별 전체 특허출원 동향 (한국, 미국, 일본, 유럽)
2. 각 국의 나노분말 관련 특허출원동향
1) 한국
2) 미국
3) 일본
4) 유럽

Ⅵ. 향후 전망

Ⅶ. 결론

본문내용

나노 기술의 실현 가능성이 얘기된 것은 그리 오래 되지 않았다. 노벨상 수상자인 파인만은 1959년 원자 크기도 인간이 조절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당시만 해도 터무니 없었던 그 주장은 1981년 과학자들이 키세논 원자를 배열하여 원자 크기의 IBM이라는 글씨를 새겨 넣는데 성공함으로써 원자 세계를 제어할 수 있음을 실증하였다. 1986년 드렉슬러는 [창조의 기관]이라는 책에서 분자를 원료로 사용해 이들을 유용한 물질 구조로 조립해 내는 분자 크기의 나노기계를 어셈블러(assembler)로 명명했다. 선진 각국이 나노기술에 쏟는 노력으로 보아 나노 기계인 어셈블러가 등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나노기술은 반도체 산업를 비롯하여 현재 과학기술 분야에서 인류가 당면하고 있는 기술적 한계를 극복할 유일한 출구로 기대되고 있다. 과거 이백년이 넘는 산업화를 통해 인류는 기계 문명을 발전시켰고, 반도체를 통해 획기적인 소형화 집적화에 성공을 거두었지만 점점 한계점에 부딪치고 있다. 예컨대 1946년에 개발된 최초의 컴퓨터 애니악은 한번 전원을 연결시키면 주변 필라델피아 지역의 전기가 전부 나갈 정도로 에너지 소비가 많았지만, 지금은 애니악의 수천배 연산능력을 갖는 컴퓨터가 손바닥만한 크기로 줄어들었다. 그러나 앞으로 몇 년 후에는 반도체의 집적 능력도 기술적으로 원천적 한계에 도달하기 때문에 더 이상의 소형화는 불가능해진다. 나노 기술은 이러한 문제를 해결해 줄 것이다. 박테리아보다도 더 작은 분자 단위의 기억용 칩, 즉 `분자 나노 소자`를 통해 종전의 반도체칩과는 비교할 수 없는 초고밀도의 집적이 가능한 분자컴퓨터까지도 가능해진다. 이 칩은 분자 1개크기(10나노미터)가 직접 트랜지스터 같은 역할을 하게 되어, 1평방 센티미터 크기의 공간에 1조개의 소자를 집적할 수 있다. 이 정도면 1250만권의 장서를 보유하고 있는 미국 의회도서관에 실린 책의 모든 정보를 각설탕 한 알 크기의 칩에 담을 수 있게 된다는 계산이 나온다. 주머니에 넣거나 손목에 차고 다닐 수 있는 초미니 슈퍼 컴퓨터가 머지 않아 등장하게 된다는 얘기다. 소재 분야에서도 나노기술로 물질의 구조를 완벽하게 제어할 수 있으므로 기발한 신제품을 생산할 수 있다. 이를테면 주위 환경을 감지해 스스로 적절하게 대응하는 지능을 가진 물질의 제조가 가능하다. 가령 나노 기술로 만들어진 옷감은 얇은 섬유 안에 습기를 감지하는 센서, 센서의 자료를 처리하는 컴퓨터, 컴퓨터의 지시에 따라 움직이는 모터 등 나노기계가 들어 있어 날씨나 습도의 변화에 따라 옷감 스스로 모양과 질감을 바꿀 수 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