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회과학]한국 복지행정 발전을 위한 정책적 과제- 저출산․고령화 사회, 국민연금, 사회적 양극화 -

저작시기 2007.06 |등록일 2007.06.15 한글파일한글 (hwp) | 14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한국 복지행정 발전을 위한 정책적 과제- 저출산․고령화 사회, 국민연금, 사회적 양극화 - 에 대한 내용입니다.

목차

Ⅰ. 저출산․고령화 사회의 대응책
1. 저출산․고령화의 심각한 실태 및 그 국가적 위험성
2. 선진국과 구별되는 우리나라 저출산의 원인
3. 정부의 저출산․고령화 대응책
Ⅱ. 국민연금 개혁방안
1. 국민연금의 문제점
2. 국민연금제도의 개혁방향
Ⅲ. 사회적 양극화에 대한 대응
1. 사회적 양극화의 문제점 및 본질
2. 사회적 양극화 해소를 위한 제언

본문내용

1. 저출산․고령화의 심각한 실태 및 그 국가적 위험성
저출산 문제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 된지 몇 해가 흘렀다. 실제로 21세기 대한민국의 가장 큰 현안이 바로 출산율 저하라는 것에 이견을 제시할 사람은 아무도 없다. 현재의 저출산(低出産)현상이 빚어낼 수십 년 후의 대한민국이 그 국가적 생존자체에 적지 않은 위협을 받게 될 것임이 자명하기 때문이다.
지난 2005년, 우리나라 출생률이 1.08명으로 추락해 출생률 세계 최하위 국가가 되었다는 충격적인 통계결과가 발표되면서 심각하게 부상했던 저출산 문제는 정부 측의 전방위적인 출산장려정책의 힘입어 지난해에는 출산율이 1.13명까지 상승하는 등 반등의 기회를 잡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하지만 이와 같은 출산율조차 일본(1.26) 미국(2.05) 독일(1.34) 프랑스(1.92·이상 2005년 기준) 등 선진국보다 크게 낮은 수준이라는 점에서 저출산으로 인한 심각한 국가적 위기상황이 해소되었다고 판단할 수는 없는 실정이다.
우리나라의 출산율 추이는 1970년의 4.53명이었던 것이 1980년의 2.83명, 1993년 1.67명으로 빠르게 감소했다. 이런 인구증가의 불균형현상은 우리나라가 1970년대부터 이룩한 빠른 근대화 과정의 산물로 받아들일 수도 있지만 생산인력의 부족과 고령화 현상으로 인한 부양인구의 증가로 인해 국가발전에 큰 장애를 일으킬 수 있다는 점에서 더욱 심각하다.
출산율 저하는 곧 고령화 사회의 문제로서 전환을 의미하고 있는데 우리나라는 현재 상황에는 고령화 사회 단계에 있지만 그 속도가 다른 국가에 비해 월등히 빨라 다른 국가들이 경험했던 고령화 사회에서 고령사회, 그리고 초고령사회로의 전환이 가장 빠르게 일어나 이를 대비하기 위한 정책적 고려의 시간이 짧아진는 것이 문제가 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