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억척어멈과 그 자식들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6.15 워드파일기타파일 (rtf) | 1페이지 | 가격 900원

소개글

억척어멈과 그 자식들을 읽고

본문내용

독일의 베르톨트 브레히트의 서사극 작품으로 억척어멈의 줄거리는 이러하다.
30년 전쟁 당시 억척어멈(안나 피에르링)은 종군행상이었다. 억척어멈은 어느 삼남매의 어머니의 이야기인데 억척어멈이라는 호칭은 별명이다. 별멍의 뜻은 빵이 상하기 전에 팔 생각으로 총을 피해 장사를 할 정도기에 붙혀진 별명이다. 전쟁중에 억척스럽게 살아가야만 했던 억척어머니의 삶의 목표는 세명의 자식들을 훌륭하게 키워내는 것이다. 아이들은 각각 성이 다르고 아버지가 달랐다. 전쟁 중인 지금은 억척어멈에게는 돈을 벌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억척어멈은 병사들에게 생필품을 팔고 다닌다. 벌이 좋은 장사를 쫓던 그녀는 탐욕스럽고 기회주의적인 성격을 지녔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