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새로운 시대의 리더십의 유형과 대표적인 리더들의 비교

저작시기 2006.08 |등록일 2007.06.14 워드파일MS 워드 (doc) | 30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글로벌 경영 시대에 걸맞는 리더십에 대해서 재 조명하고
세계적인 리더들의 경영 방침이라던가 특징 등에 대하여 정리한 자료 입니다.

목차

1. 리더의 필요성
2. 사회의 변화에 따른 새로운 리더십의 필요성 대두
3. 새로운 리더가 갖추어야 할 조건
4. 맺음말
5. 리더십 비교
(1) GE의 잭 웰치
(2) Microsoft 의 스티브 발머 (Steve Ballmer)
(3) Apple computer의 스티브 잡스
(4) TOYOTA의 오쿠다 히로시회장
(5) HP의 칼리 피오리나
(6) 인텔사의 앤드류 그로브
(7) 선마이크로시스템즈의 스콧 맥닐리

본문내용

흔히들 사람들은 십 년이면 강산이 변한다고 한다. 그러나 이제는 그런 옛 속담은 그저 속담일 뿐 요즘 세상은 하루가 다르게 변하고 있다. 그 변화의 양도 또 그 속도도 전과 없이 빠르고 방대해 졌다. 그리고 무엇보다 우리를 불안하게 하는 것은 미래의 변화된 모습이 정확히 어떤 것일지 아직 그 누구도 알 수 없다는 점이다. 하루가 다르게 새로운 기술과 이론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고 그 기술과 이론들은 과거의 이전의 것들을 승계하는 것이 아닌 기존의 체제나 기술 이론들을 완전히 뒤엎고 새로이 태어나는 경우가 비일비재하다. 이러한 불확실한 미래 하에서 시대를 이끌어갈 리더십 또한 변화를 요구 받고 있는 실정이다. 과거에는 한번의 실수는 용서될 수 있는 미덕이었고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란 말이 통용되던 시대였다. 그러나 이제는 다르다. 단 한 순간의 판단 미스나 잘못된 예측은 자신이 이끌고 있는 조직을 돌이킬 수 없는 상황으로까지 내 모는 그러한 어떠한 면에서 비정한 사회가 되었다. 이러한 불확실성 하에서 리더들은 이전의 리더십과는 다른 어떤 것들을 요구 받는다. 이전까지의 사회를 (비록 민주주의가 뿌리를 내리고 과학기술이 발전해 왔던 근래의 1900년대 후반까지를 포함해서라도) 자신의 의지가 강하고 재능 있는 개인의 리더십 아래에서 모든 조직의 역량이 한 사람에 의해 결정되는 사회였다면은 앞으로 다가올 사회는 어찌 보면 그러한 슈퍼맨들이 설 자리를 잃는 사회가 될 것이다. 혼자의 힘으로 이 엄청난 속도와 변화의 양을 소화해내고 조직을 이끌어 가기란 사실상 불가능하다. 조직원들의 역량을 잃어내고 최대한 끌어낼 수 있어야 하며 그들에게 동기를 부여하여 성취감을 느낄 수 있게 해주는 그러한 새로운 리더의 표상이 필요하게 된 시대가 온 것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