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문화]독일 전통 문화

저작시기 2006.12 |등록일 2007.06.13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독일의 전통문화에 대해서 정리한 것.
사진 첨부와 느낀점과 신문기사 약간.

목차

독일문화의 시작
회화문화
철학문화
문학문화
다양성의 문화
전통의상

본문내용

독일문화의 시작
고대 지중해세계가 붕괴하고 서유럽세계가 성립하는 과정에서 오늘날 서유럽의 사회적·문화적 특질이 형성되었다. 그 출발점에는 그리스도교와 고대문화유산의 균열이 내포된 동화과정이 포함되어 있으며, 독일·영국·프랑스·이탈리아의 문화적 전통과 특질은 모두 이 똑같은 동화과정의 편차에 있다. 독일의 문화적 전통은 그리스도교와 고대문화의 직접적인 계승자인 라틴적 문화세계에 대한 양면가치성의 의식 위에, 이상주의적인 보편적 <문화>의식과 민족주의적인 게르만 <정신>과의 모순된 결합을 이루어왔다는 데에 그 특질이 있다. 그것은 또한 독일의 정치·사회가 분권적 경향을 확대시켜 독일이 국가로서의 실질을 가지지 않았다는 점도 함께 작용하여, 구체적·외면적 성격보다는 이념적·내면적 성격을, 경우에 따라서는 관념적·초월적·신비적 성격을 특징으로 하는 문화를 길렀다.
회화문화
회화의 경우, 초속적·심적인 경향과의 갈등 속에서 극도로 계산되고 수법화된 양식을 만들어낸 독일 르네상스 회화의 양면가치성은 프랑스 회화에 대립하는 현대 독일 전위회화의 역설에도 계승된다. 이와 같은 경향은 일반적으로 독일문화의 관념성·내면성으로 규정되고 있는데, 그것은 양면 가치적·변증법적 갈등의 독일적 현상형태가 독일인의 자의식에 투영된 표지이다. 이념적·사상적·철학적 경향이 독일문화의 두드러진 특징이지만 그것은 독일인 일반의 생활의식의 속물성으로 볼 때 완전한 역설이다.
철학문화
르네상스의 휴머니즘을 전제로 하면서도 그것에 대립되는 형태로 근대 유럽의 새로운 정신을 성립시킨 루터의 내면성의 교의, 서유럽 근대부르주아사회를 철저한 허무주의로 부정하는 니체의 초인의 교의, 철저하게 변증법을 구사하는 유물론에 의하여 자본주의를 부정한 마르크스의 교의는 바로 역설과 표지에 의하여 독일 문화전통의 특질을 체현하고 있다. 독일 근대의 정치적·사회적 후진성과 사회적·문화적 중심이 없는 지방적 향토의식은 역사적으로 형성된 표지에 지나지 않지만, 추상적인 서구 개인주의와 공동체감정이 결합된 독일적 <게뮈트>를 길러왔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