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회과학]한국현대사의 국가폭력과 민주주의 투쟁

저작시기 2006.11 |등록일 2007.06.11 한글파일한글 (hwp) | 21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한국 역대 정권들의 국가폭력 실태와 거기에 맞선 민중들의 민주주의 투쟁에 대한 내용을 담았습니다. 자료가 필요하신 분들께 많은 도움이 되리라 믿습니다.

목차

제1장 서 론

제2장 이식된 민주주의 시기의 국가폭력과 민주주의 투쟁

제3장 개발독재 시기의 국가폭력과 민주주의 투쟁
제1절 개발독재 형성기의 국가폭력과 민주주의 투쟁
제2절 ‘전체주의’화된 개발독재 시기의 국가폭력과 민주주의 투쟁
제3절 80년대의 국가폭력과 민주주의 투쟁

제4장 87년 6월 민주항쟁 이후의 국가폭력과 민주주의 투쟁
제1절 민선(民選)군부정권 시기의 국가폭력과 민주주의 투쟁
제2절 민선민간정권하에서의 국가폭력과 민주주의 투쟁

제5장 결 론

본문내용

제1장 서 론

1. 국가폭력의 개념

국가폭력은 권력을 사용할 수 있는 권한을 위임 받은 개인이나 집단 행위자들이 그 권력을 저항 행위에 대해서 사용하는 것을 의미한다. 이런 국가 폭력에는 사후 역사적 평가가 그 정당성을 부정함으로써 ‘국가 권력을 남용하여 저지른 국가 범죄’로서 규정되는 전체주의체제의 국가폭력에서부터, 50년대 한국 전쟁 이후 공산주의 혐의자들에게 가해졌던 각종 ‘국가테러’, 87년 이후 민주주의 이행 과정에서 시민 사회 내의 저항 집단에 대해 가해졌던 가혹한 공권력의 활용, 특정 정권 하에서 시민 사회 내의 동의 기반이 없거나 대단히 취약한 국가의 억압적 행위 등 다양한 형태가 포함될 수 있다.

2. 국가폭력의 역사적 기원

국가 폭력의 역사적 기원을 찾아 거슬러 올라가 보면, 조선 총독부로 상징되는 파시즘적 식민지 지배체제를 만날 수 있다. 특히 식민지 조선에 대한 일제의 통치는 ‘일본=문명, 조선=야만’이라는 논리로 인간의 이성과 민족의 정기를 완전히 말살해버리는 극단적인 파시즘 체제이자 노골적인 공적 폭력 체제였다.
광복 이후 한국이 냉전의 최전선에 위치했을 때, 전쟁 공포의 항상적인 동원을 통해 비상체제를 구축하는 가운데 안보가 최상의 이념으로 되어 사회는 더욱 노골적으로 군사화, 병영화 되어 극우반공주의적 사회와 국가로 정착되기에 이르렀다. 그리하여 정권에 대해 비판하거나 반대하는 자는 경쟁상대가 아니라 적과 동일시되었으며, 이에 따라 국가 안보라는 말은 냉전 질서 하의 국가 간 대결체제를 표현하는 것과 동시에, 국가 내부의 사회적 관계를 설명하는 개념, 즉 내부의 적에 대한 억압과 통제를 의미하였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