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철학][철학사상][변증법적 유물론][프래그머티즘][실존철학][분석철학][사이버네틱스][예술]철학 분석(철학이란, 변증법적 유물론, 프래그머티즘, 실존 철학, 분석 철학, 사이버네틱스, 예술과 철학, 철학, 사상)

저작시기 2007.06 |등록일 2007.06.10 한글파일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철학의 개념, 변증법적 유물론, 프래그머티즘, 실존철학, 분석철학, 사이버네틱스, 예술과 철학 심층 분석

목차

Ⅰ. 서론
Ⅱ. 철학이란
Ⅲ. 변증법적 유물론
Ⅳ. 프래그머티즘
Ⅴ. 실존 철학
Ⅵ. 분석 철학
Ⅶ. 사이버네틱스
Ⅷ. 예술과 철학
Ⅸ. 결론

본문내용

Ⅰ. 서론

철학이라는 말의 어원은 희랍어 `philosophia` 에 있다고 한다. `philosophia` 는 `philos` 와 `sophia` 의 합성어이다. 哲學 즉, `philosophia` 는 眞,善,美 를 총괄하는 포괄적인 학문이다,
`philosophia` 의 개념은 시대나 학자에 따라 변천되어 왔다. 철학 자체가 주고 받을 수 있는 완결된 것이 아닌것과 같이 철학의 語義도 一義的으로 규정할수 없는 것이어서 철학적 사색의 끊임없는 과정과 체험에서 그의 참뜻을 파악하도록 해야 할 것이다.
哲學은 神話에서 시작한다. 사고는 분별하는 능력이다. 그러나 분별하는 능력이 세분화된 원시 사이에 있어서는 밖으로는 대상에서 인식주관이, 집단에서 개인이 완전히 분리되지 않고 있으며, 개인의 내부에 있어서는 순수한 지적 능력이 감정이나 행동적인 요인과 굳게 결합되어 있는 것이다. 예를 들면, 원시인은 그들 자신과 동물을 구별 못하고 그들이 그들이면서 동시에 어떤 동물이라고 생각하며 그 동물을 숭배나 금기의 대상으로 인식한다.
그러나 이러한 사태에 점차 변화가 온다. 영혼이나 정령이 아직 개체화되지 않은 곳에서는 사회집단을 구성하는 개인의식은 집단의식과 엄밀히 융합되어 있고 동체적인 일체감 속에 빠져 있지만 개인이 점차 자각되고 집단과의 유대가 분열됨에 따라 개인들을 둘러싸고 있는 사물들과 개인의 신비적인 일체감이 점점 사라진다. 직접적으로 행동 속에서 성립하고 체험되었던 것이 분열되어서 표상화된다. 이리하여 토템 생활공간 속에서 동체감에 의해 무아지경에서 살던 시대는 사라지고 표상으로 객관화하는 시대가 온다. 이리하여 만물이 인식의 중심이 되는 신이 개성을 가지고 나타난다. 신화는 처음에는 단편적이며 수도 적고 내용도 빈약하였다. 그라나 표상능력의 증가, 즉 지적 능력의 증가와 더불어 점점 복잡해지고 내용이 충실해지는 것이다.
희랍신화는 원시신화가 아니며 발달된 신화중 하나이다. 그리고 아름답게 다듬어진 신화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