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패스트푸드에 의한 비만의 실태

저작시기 2007.06 |등록일 2007.06.07 한글파일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300원

소개글

패스트푸드로인한 소아 비만의 실태에대해 조사해 발표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아이들이 즐기는 패스트푸드는 소아 비만의 주범이다. 소비자보호원이 지난해 5월 국내에서 영업하는 7개 패스트푸드점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햄버거․감자튀김․콜라 3가지 품목으로 구성된 1세트의 열량은 최대 1.065kcal로 10~13세 여자 어린이의 1일 열량 권장량 (2.000kcal) 의 53%를 차지했다.
비만으로 직접 연결되는 햄버거세트의 지방함량도 최대 41g으로 1일 지방섭취기준량인 50g(영양소기준치)의 82%나 됐다. 소아 고혈압의 원인이 되는 소금류도 비슷하다. 햄버거 세트의 나트륨 함량은 최대 1.693mg으로 1일 나트륨 섭취 기준량 3,500mg의 48%를 차지했다.
아이들이 간식으로 자주 먹는 이들 패스트푸드의 지방과 나트륨 함량은 한끼 섭취필요량을 초과하는 만큼 어린이에게 보다 심각할 수 있다. 서울시내 초․중․고생의 비만(표준체중 20% 이상) 비율이 1984년 3%에서 2001년 10%로 3배 이상 증가한 것이 그 예이다.

참고 자료

김종덕, 2000, 「맥노날드의 확산과 반대운동」, 경남대학교 사회학과 편, <사회연구>13집.
김종덕, 2002, “패스트푸드의 세계화와 슬로우푸드 운동”, 「지역사회학」, (지역사회학회), 제4권 1호.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