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유럽 연합의 쓰레기 속 수은- 출처, 소각 방법과 피해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6.02 한글파일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400원

소개글

인간 생활은 지질 시대에 걸쳐 농축해온 금속과 원소 살포에 대한 책임이 있다.
그것은 산업 혁명이후 점차 한계 척도에서 가까워지고 있다. (Bergbäck and Lohm, 1997; Renberg et al., 1994). 수은과 카드뮴, 납 그리고 아스는 가장 걱정거리이다.
쓰레기 안의 수은은 환경에 남용되는 수은의 가장 중요한 원소이다.
결론적으로, 쓰레기 안의 수은 목록들이 우리 사회에 중요하다는 것이다.
위험하거나 위험하지 않은 어떤 쓰레기도 산출에 의해 생산되고, 산출에 의해 생산품의 소비나 재활용이 이루어진다. 재료와 에너지는 때때로 잠겨진다. 쓰레기 원료가 회복되거나 재활용 된다고 해서, 또는 재사용 됨으로 말이다.
유용하거나 또는 해로운 금속의 화학적 결합이나 유기체적인 아니면 비유기체적인 화학적 결합도 긴 안목으로 보면 해로운 결합으로 변환하여 환경에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친다.
1990~1996 세계 폐기물 안 수은의 수출과 수입 -도표는 수은 수출입이 33% 감소함을 보여준다.
(Sznopek and Goonan, 2000).

본문내용

유럽에서 모든 원료로부터 생성된 쓰레기의 양은 명백히 증가했다.그리고 1995년 추정된 양은 1인당 3500킬로그램이다. 이것은 EEA에 의하면 375만 인구수 기준으로 볼때 1425미터톤에 달하는 양이다.
다음은 쓰레기를 관리하는 일반적인 방법들이다. 즉, 열처리, 물리적, 화학적 또는 생물학적 과정이 이다. 이 쓰레기를 처분하는 방법에는 일반적으로, (a)매립 ,(b)소각,(c)혼합물화 시키기.(d)재활용 또는 복원 이다. 수은을 포함하는 쓰레기는 매립과, 혼합물화 시키기가 적합하고, 소각시킬 때는 매우 특별한 취급방법이 필요하다.
Sewage sludge generation, recycling, incineration and landfill in the EU member states (except Italy; data
for 2000) (modified after EEA, 2002).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