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루이14세-춤과 음악 베르사이유궁전을 중심으로

저작시기 2007.03 |등록일 2007.06.02 한글파일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태양왕 루이14세에 대하여 `춤과 음악 베르사이유궁전을 중심으로`라는 소재로 서술한 레포트입니다. 일종의 감상문 형식의 레포트입니다.

본문내용

    리고(Rigaud, Hyacinthe, 1659~1743)가 그린 루이 14세(Louis le Grand Monarque, 1638~1715)의 초상화이다. 우리에겐 조금 낯설은 다리에 착 달라붙는 타이즈를 착용하고, 흡사 이불 같기도 한 겉옷을 어깨에 살짝 걸쳐서 안감을 보여주는 감각이라니. 그리고 한손으로는 지팡이를 짚고, 다른 한 손으로는 허리춤에서 주먹을 쥐고 있는지 넘어가는 옷자락을 붙잡고 있는 것인지 분간이 잘 되진 않지만...

   당시 귀족들에게 있어서 승마, 펜싱과 함께 예절교육의 하나로 무용을 배웠던 시절에 자신이 우주의 중심이라고 믿었던 루이 14세는 당연히 춤을 가장 잘 추기 위해서 온갖 노력을 기울였고, 그런 그 옆에는 춤 선생과 음악가, 춤의 내용을 구상하는 극작가가 함께 했을 것이다. 악기로 상황을 묘사하거나 음악으로 배경을 표현해야하는 음악은 춤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으로 특히 전원적 풍경이나 지옥, 장례식 장면과 신들이 하늘에서 내려오는 장면, 마법 장면 등이 빠지지 않았다. 더 할 나위 없이 화려하고 장엄하며,...

참고 자료

김복래, 세계 각국사 시리즈『프랑스사』, (대한교과서, 2005)
차하순, 『새로쓴 서양사 총론1』, (탐구당, 2005)
신동헌, <문화길라잡이>시리즈5『재미있는 음악사 이야기』, (서울미디어, 2005)
김춘미, 『서양음악문화사 강의』, (예종, 2005)
수잔 오, 『서양 춤예술의 역사』, (이론과실천, 1990)
삐에르 라르띠그, 『무용의 즐거움 ―무용의 역사―』, (삼신각, 1992)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