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중국과 일본의 역전된 입지 - 인식의 차이가 격차를 만들다.

저작시기 2005.11 |등록일 2007.05.30 한글파일한글 (hwp) | 37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이 리포트는 제가 대학교 4학년 때 <동아시아의 개혁과 혁명>이란 역사수업을 들으면서
과제로 제출한 것입니다. 중국이 동아시아의 패권을 수천년 잡아오다가 근대화시기에 이르러
인식의 차이로 인해 일본에서 그 패자 자리를 넘겨준 것에 착안해 근대화에 대한 인식이 두 나라의 상황을 180도 뒤바꾸어 놓았음을 지적하고 분석한 리포트입니다. 중국의 아편전쟁과 일본의 메이지유신을 비교하여 근대화차이가 필요하신 분들께 많은 도움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목차

ⅰ. (서론)
 아편전쟁 이전의 국가와 사회
ⅱ. (본론)
 1840년 아편전쟁 전 , 후의 중국
1) 1840년 이전
2) 1840년의 상황
3) 1840년 1, 2차 아편전쟁 후의 상황
 중국의 대응
 1840년 아편전쟁 전, 후의 일본
1) 일본의 상황
2) 일본의 식민지화 위기
 일본의 대응
: 메이지유신 (明治維新) - 일본, 군국주의의 싹을 틔우다.
 중국과의 비교 : 양무운동과 무술변법
 일본의 결과
ⅲ. (결론)
 맺음말
ⅴ. 참고문헌

본문내용

Ⅱ. 서론

명실 공히 중국은 동아시아의 패자였다. 그리고 더 넓게는 아시아의 맹주였다. 아직까지 아시아는 한자문화권에 속하며 유교를 국교로 숭상해온 것이 그 증거이다. 해마다 진상품을 중국의 황제에 바쳐 예를 행하였고, 나라의 세자를 세울 때도 책봉을 받아야만 했다. 이는 부정할 수 없이 한국과 일본을 비롯한 대다수의 아시아국가가 중국에 귀속되어있음을 보여준다. 세계에서 유일하게 군림할 수 있는 나라는 자신의 나라밖에 없다고 생각했던 중국은 그러나 1840년의 아편전쟁으로 인해 그 생각이 틀렸음을 의심받게 된다. 중국의 문명은 상대할 수 없었던 무언가가 중국을 위협하고 처절히 유린하였기 때문이다. 시작으로, 아편전쟁 이전의 국가와 사회를 살펴보겠다.
이렇게 중국이 입지를 잃어가고 있을 때 동아시아의 구석진 섬나라 일본이 그동안 숙여왔던 고개를 들기 시작한다. 그러더니 1894~95년 영원히 이길 수 없을 것 같은 중국을 청일전쟁에서 이기고, 당시 막강한 국력의 러시아조차 1904~05년에 전쟁에 승리하여 영국, 프랑스, 미국 등의 서구 열강과 같은 힘을 갖게 된다. 그리고 조선을 식민 지배하려는 야욕을 보인다. 그렇기에 일본이 중국과의 종속관계를 한 순간에 뒤바꿀 수 있었는지를 알기위해서는 1840년 아편전쟁이라는 일이 일어난 시점의 앞뒤를 파악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 일이다. 이제부터 그 시기의 중국과 일본이 처한 구체적인 1840년대 전후의 시대적 상황과 그런 상황에 대한 중국과 일본의 대응방식을 알아보고 두 나라를 비교하여보도록 하겠다.

참고 자료

- 책
① 신승하, 『근대중국: 개혁과 혁명 - 중화제국의 마지막 왕조의 몰락(上)(下)』, 대명출판사, 2004.
② 진순신, 서석연(역), 『아편전쟁』, 우리터, 1997.
③ 나가이 미치오, M.우르타이 (엮음), 서병국 (옮김), 『세계사의 흐름으로 본 명치유신 - 유럽화를 꿈꾼 섬나라 일본』, (주)교문사, 1994.

- 영화


① 에드워드 즈윅,『라스트 사무라이(The Last Samurai)』, 2003.
② 서극,『황비홍2 - 남아당자강(Once Upon A Time In ChinaⅡ)』, 1992.

- 홈페이지
① http://100.naver.com/100.php?id=106094
② http://tab.search.daum.net/dsa/search?w=dic&oldw=dic&sw=dic&q=%B8%DE%C0%CC%C1%F6%C0%AF%BD%C5&pagew=1024px&pageP=left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