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불교][불교사상][무속][불교미술][불교건축][불교출가][한국불교]불교와 불교사상 고찰(불교의 진리, 불교와 무속, 불교미술, 불교건축, 불교용어해설, 불교출가, 한국불교의 제문제, 불교, 한국불교, 불교사상)

저작시기 2007.05 |등록일 2007.05.29 한글파일한글 (hwp) | 45페이지 | 가격 4,000원

소개글

불교에서의 진리, 불교와 무속, 불교미술, 불교건축, 불교용어해설, 불교출가, 한국불교 심층 분석

목차

Ⅰ. 들어가며
Ⅱ. 불교에서의 진리
1. 진리의 성격 -중아함 전유경-
2. 진리 판별의 기준-칼라마경-
Ⅲ. 불교와 무속
Ⅳ. 불교미술
Ⅴ. 불교건축
Ⅵ. 불교용어해설
Ⅶ. 불교출가의 특징
Ⅷ. 한국불교의 제문제
1. 종파 난립의 문제
2. 법사 제도의 문제
3. 사찰 관리의 문제
4. 승려 자질의 문제
Ⅸ. 마치며

본문내용

Ⅰ. 들어가며

사회의 모든 현상은 변화한다. 종교의 외형적인 모습도 제행무상(諸行無常)의 원리를 벗어날 수 없다. 종교도 사회를 떠나 홀로 존재할 수 없기 때문이다. 세속의 현대인들은 이러한 시대적 흐름을 외면할 수 없다. 변하는 사회에 적응하지 않으면 안된다. 옛날의 낡은 사고와 생활방식으로는 현대를 살아갈 수 없다. 또한 생존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남보다 먼저 새로운 정보와 지식을 받아들여야 한다.
그러나 이러한 시대적 흐름이 과연 바람직한 방향으로 가고 있는지 깊이 생각해 보아야 한다. 세계의 모든 사람들이 물질적 가치를 중시하고 그것을 향해 돌진해 간다면, 불교는 그것을 배격하고 정신적 가치를 드높이기 위해 노력해야만 할 것이다. 따라서 불교는 시대적 흐름에 끌려가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사회를 바른 방향으로 이끌어가야만 한다. 이와 같이 세속적인 측면에서 보면 사회의 제반분야는 변화에 적응해야 살아남을 수 있지만, 불교는 오히려 세속적인 흐름에 흔들리지 않고 자기의 정체성(正體性)을 갖고 있어야만 제 기능을 다하게 되는 것이다. 세간적 가치와 출세간적 가치가 다르기 때문이다.

Ⅱ. 불교에서의 진리

1. 진리의 성격 -중아함 전유경-

붓다가 사밧티의 기원정사에 있을 때, 라는 제자는 이런 의문을 품는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