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회과학]독일 : 사회적 시장경제의 후퇴와 신공공관리적 행정개혁의 향방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5.29 한글파일한글 (hwp) | 13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독일 : 사회적 시장경제의 후퇴와 신공공관리적 행정개혁의 향방 -에 대한 내용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독일 정부의 기원과 특성
. 독일 정부의 역사 제도적 기반
. 정부관료제의 체제와 특성
(1) 정부관료제의 기본 체제
(2) 정부 관료제의 구조적 특성
(3) 독일연방 정부 관료제와 의회ㆍ정당체제
Ⅲ. 독일 발전모델의 제도적 특성과 퇴조원인
1. 독일 발전모델의 제도적 특성
2. 독일형 발전모델의 퇴조 원인
(1)자본과 노동시장 조직의 경직성
(2) 선거경쟁과 당파적 정책결정
(3) 다층적 통치방식과 정책결정구조
(4) 과도한 복지정책과 비효율적인 교육제도
(5) 동서독 통일에 따른 재정압력
Ⅳ. 신공공관리의 확산과 독일의 행정개혁
1. 행정개혁의 배경과 연혁
2. 독일 행정개혁의 전략
(1) 정부의 조직과 제도의 개편
(2) 법령과 행정절차의 간소화
(3) 인사제도의 개편
(4) 재정개혁의 추진
3. 독일 행정개혁의 평가 및 시사점
Ⅴ. 결 론

본문내용

중부유럽에 위치한 독일은 16개의 주로 이루어진 연방제 국가이며 인종은 게르만족이 다수이다. 독일은 인구가 지역별로 고르게 분포되어 있다는 점에서 국가 균형발전에 유리한 조건을 구비하고 있다. 하지만 독일은 제2차 세계대전의 패전 이후 1990년 10월 3일 재통일이 이루어지기까지 독일연방공화국(서독)과 독일민주공화국(동독)으로 분단되어 있었다.
현재 통일 독일은 8천 2백만 명의 인구를 소유한 강대국으로 유럽연합과 세계질서를 주도하는 위치에 있다. 하지만 통일을 전후한 독일의 경제적 시련은 과거 독일식 모델의 대명사로 자리해 온 안정된 국가로서의 이미지를 훼손시키고 있다. 1970년대 독일은 격동하던 국제환경하에서도 경제적 풍요와 사회적 평화 그리고 정치적 안정을 이룩하였다. 특히 오일쇼크라는 위기 상황에 직면하여 독일이 보여 준 안정적인 경제성과는 독일식 모델의 전성기를 대표하는 사례로 지적될 수 있다.
하지만 20년이 지난 지금까지 계속 유지되고 있는 독일식 제도와 정책의 유효성에 대한 현재의 국내외 평가는 회의적이다. 이 점에서 독일의 강점으로 자리해 온 정치적이고 제도적인 안정은 더 이상 자산으로 보기 어렵다. 또한 경제적 성과의 현저한 감소는 독일이 과연 새로운 세기의 도전에 적응할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한 의문마저 제기하고 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