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정약용에 대해서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5.27 한글파일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정약용과 기술경영에 대한 관계를 한글파일로 작성했습니다.

본문내용

기술경영과 관련된 역사적 인물을 생각하다보니, 바로 ‘정약용’이 떠올랐다. 문신이면서 기술을 중시하고 그것을 이용하려했던 인물이기 때문이다.
정약용이 기술을 잘 이용한 대표적인 예는 1792년 수찬으로 있으면서 서양식 축성법을 기초로 한 성제와 기중가설을 지어 올려 축조 중인 수원성 수축에 기여한 것이다. 당시는 물론 전통적인 방법을 써왔지만 바꿔보려는 생각을 하지 않았다. 하지만 정약용은 새로운 기술을 적극적으로 수용함으로써 기존의 방식에 비해 좀더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성을 축조할 수 있었다.
그 다음은 바로 ‘실학’이다. 실학하면 정약용이 떠오를 정도로 정약용은 당시의 농업, 조세 등에 있어서 실제적인 이익을 추구했다. 1799년에 저술한 ‘전론(田論)’의 여전제는 이런 논리가 가장 잘 반영된 것이었다. 여전제의 내용은 토지 사유를 기반으로 하는 지주제를 부정하고 토지 국유를 원칙으로 하는 기초 위에, 향촌을 30가구의 여(閭) 단위로 재편성한 다음 여장(長)의 통솔하에 공동노동을 통해 경작하고 농민의 투하노동력을 기준으로 생산물을 분배하자는 것이었다. 농민경제의 균산화와 안정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동시에

참고 자료

‘차찬석의 역사창고’ http://mtcha.com.ne.kr/start.htm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