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회과학]취재수단과 방법상의 품위에 대한 연구조사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5.22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취재수단과 방법상의 품위에 대한 연구조사로 취재와 관련된 수단과 방법의 문제점 등을 찾고
그와 관련된 많은 예시 등을 통한 분석 위주의 자료입니다.
또한 본문 내용에도 나와 있듯 미국, 일본, 영국의 사례와 국내의 사례를 첨부하였습니다.

목차

*비윤리적 취재와 불법취재
*무례한 취재
*정당한 취재의 범위
*언론중재위원회는?
*기자의 품위를 발전·유지시켜주는 장려책으로써의 기자상.
*참고: 언론상과 우수기사-해외편 <한국언론연구원>

본문내용

*비윤리적 취재와 불법취재
-비윤리적 취재로 몰래카메라, 몰래 녹음, 엿듣기, 도청 등이 속하지만 상 황에 따라 제한적으로 이를 인정함. 사진의 연출도 비윤리적 행위로 규정.
-황우석 박사의 줄기세포 연구윤리 위반에 따른 PD수첩의 보도를 통해 엿
볼 수 있는 포인트.
(황 박사의 연구에 관한 연구윤리위반으로 지적을 받은 것들을 보면 줄기 세포 사진 조작, 난자 매매, 논문 조작 등의 연구자로써의 윤리적인 측면 을 상실한 행위들로 인하여 지난 해 국내·외 여론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이렇게 비윤리적인 측면을 취재·보도한 PD수첩에 서도 언론인으로써의 취재윤리를 상실한 채 몰래카메라, 협박성 취재요청 으로 인한 황 박사 연구윤리위반에 칼을 댔다가 PD수첩마저 취재윤리위반
으로 여론의 채찍에 곤혹을 치른 사례에서 볼 수 있듯이 어떠한 직업에서
든지 직업윤리를 지키지 않은 채 뛰어난 공적을 쌓는 것은 쉽게 무너질 수밖에 없는 부실공사와 같다는 것이다. 그러므로 직업윤리는 어떤 직업을 가졌던 간에 기초로 갖추어야할 요소로써 윤리적 근거가 마련된 공적이어 야만 그 정당성이 인정된다는 것이 강조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