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회과학]LG 정유 노사분규를 조명하며

저작시기 2006.01 |등록일 2007.04.2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900원

소개글

LG정유의 노사분규를 파업일지. 언론에서 바라본 파업. 사측 입장과 노측입장언론의 입장 파업쟁점 당위성 등을 통해 조명해 보았다.

목차

1.파업일지
2.보수 언론 보도자료
3.노동자 측 보도자료
4.LG정유 파업 쟁점 사항
5.노사분규의 당위성
6. LG 정유 노사분규에 대한 견해

본문내용

4. LG정유 노조 파업 쟁점사항
1. 고임금자의 파업이기 때문에 : 언론에서 말하는“귀족노조”

- 사측 발표로는 노조원의 연봉이 7천만원이 넘는다. 사측 자료 뿐 아니라 금감원 자료에 보면 이 자료는 임원을 제외하고 기능직(이번 노조원들)만 평균내면 6920만원이라고 한다. 경제가 나쁘고 다들 먹고 살기 바쁜데 이 정도의 고임금자가 임금인상을 주장하며 파업이라니, 보수언론이 문제 삼기 좋은 부분이다. 하지만 돈을 많이 받는다고 자신들의 의견을 주장하지 못한다는 것은 말이 안 된다. 그들이 하는 일이 그 돈만큼의 값어치가 있음에 고임금을 받는 것이다. 또한 고임금을 문제 삼는 자본가들은 고임금 노동자들 보다 수 십 배에서 수 천 배에 달하는 이득을 취하고 있다. 또한 고임금 노동자들이 파업을 한다고, 다른 노동자들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다. 단지 자본가들의 이득을 줄일 뿐이다. 나아가 고임금 노동자들의 권리를 찾아가는 모습은 더욱 열악한 상황에 놓인 노동자들에게 희망을 주고 그들이 행동 할 수 있는 힘을 불어 넣어 준다. 귀족노조라는 말은 노동운동에 제약을 가하기 위한 자본과 보수언론의 합작품이라고 생각한다.

2. 노조의 파업 이탈자에 대한 강압적 조치 : 배신자의 집

- LG 정유 게시판에 가서 처음 사진과 함께 배신자의 집을 보게 되었는데 순간 화가 났다.여기서 노조의 파업형태에 대해서 문제 삼아야 할 것 같다. LG노조는 파업불참을 하거나 공장 운전을 위해 중간에 파업에서 빠져나간 사람들을 대상으로 무지한 탄압을 했다. 파업에 동참하지 않고 출근하는 노동자들의 집 대문을 실리콘으로 막고, 그 위에 이러한 글귀를 써 붙였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