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400번의 구타 (프랑스 영화의 이해)

저작시기 2007.04 |등록일 2007.04.2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0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프랑스 영화의 이해 (400번의 구타)

목차

1. 프랑소와 트뤼포

1) 감독소개

2) 소년 트뤼포, <400번의 구타>에서 부활하다

3) 필모그래피 <Filmography>

2. 트뤼포가 말하는 작가주의 영화감독이란

3. < 400번의 구타 > 소개

1) 배우 및 스텝

2) 줄거리 요약

4. <400번의 구타> 여러 가지 의미들

1) 제목의 의미

2) 가족의 의미

3) 영화사적 의미 및 특징

5. <400번의 구타> 영화분석

1) 영화에 쓰인 기법

2) 마지막 장면의 카메라 기법과 의미

- 퀴즈 20문제 -

* 참고문헌

본문내용

1950년대 후반 성해방, 록, 새로운 패션 같은 새로운 문화의 등장은 이전의 영화들이 관객들로부터 외면을 받게 했고, 프랑스 누벨바그는 그 당시 프랑스 영화의 몰락과 함께 등장하였다. 영화가 몰락하자 프랑스 정부는 새로운 신인 감독들의 제작을 지원하게 되었고 그들 중에서 파리의 영화 도서관인 시네마테크 프랑세즈에서 영화를 배우고, 잡지 까이에 뒤 시네마에서 평론가로 활동 하다가 1960년을 전, 후하여 데뷔한 감독들에 의해 누벨바그 운동은 시작되었다.
트뤼포는 프랑스의 영화 제작자이자 감독이다. 새로운 감수성과 전통적 형식의 변화를 통해 ‘작가주의 영화’를 강력히 주장하는 도발적인 글을 ‘카이에 뒤 시네마’에 발표함으로써 작가 주의적 비평에 대한 논쟁을 불러일으켰다. 이러한 비평적 입장을 토대로 1960년대 전반에 누벨바그를 이끌었다. 영화평론가에서 영화감독으로 전향, 처녀작 <그리움 Les Mistons>(1958) 으로 때 묻지 않은 감수성을 보여 주었고, 최초의 장편 극영화 <400번의 구타 Les 300 coups>(1959)에서는 자서전적인 작품과 신선한 카메라워크로 주목을 받아 1959년 칸 영화제에서 최우수 감독상을 받았다.
<쥘과 짐 Jules et Jim>(1961)에서는 기법·내용이 모두 원숙하고, 새로운 연출수법은 프랑스 영화의 미래를 짊어질 재목으로 기대를 모았다. 그 후의 작품 <부드러운 살결>(1963) <흑의(黑衣)의 신부(新婦)>(1967) 등은 누벨바그의 퇴조와 함께 신선미를 잃었으나 그 사이 미국에서 제작한 SF영화 <화씨 451>(1966)은 하나의 문명비평으로 기억될 만하다.

참고 자료

· 이규영 연예영화 블로그 http://leegy.egloos.com/803891

· 프랑스 영화 http://www.france.co.kr

· 무비스트 http://www.movist.com

· 다음, 네이버 영화

· 네이버 블로그

· 수요시네마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