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인문]단군 역사의 의문점과 단군신화의 신화적 관점

저작시기 2007.01 | 등록일 2007.04.16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단군 역사의 의문점과 단군신화의 신화적 관점
단군신화에 대한 설명과 신화에 대한 설명 포함-

목차

없음

본문내용

‘단군신화’에 대해 살펴보기 전에 먼저 신화란 무엇인지 알아보도록 하겠다.
신화라는 것은 `단순한 과거의 이야기` 또는 `인간이 만든 허구적 이야기`가 아니라, `실질적으로 과거에 있었던 역사적인 경험 또는 한 집단이 자기네들이 경험했다고 믿는 사실`, 그러한 것들을 담는 그릇이 바로 신화이다. 그래서 그렇게 만든 신화 속에는 한 집단이 가지고 있는 역사적 문화적인 경험들도 다 내포되어있다. 또한 그 집단이 가지고 있는 무의식의 꿈(종교학자들은 무의식의 꿈이라고 하는데, 한 집단이 지향하는 것을 일컫는 말)과 같은 이상향으로 생각하고 지향하는 것이 있는데, 그런 것도 신화 속에 포함되어있다. 이런 모든 것을 종합해서 논리정연하게 체계화시킨 것이 바로 신화이다.

단군신화는 원나라가 고려를 지배하기 시작한 시기에 승려 ‘일연’에 의하여 지어진 ‘삼국유사’의 기이 편에 고조선의 건국신화로서 소개된다.
‘삼국유사’의 ‘유사’는 남겨진 일 을 뜻한다. 이 책이 편찬되기 130여 년 전에 고려 중기의 유교적 지식인 ‘김 부식’의 ‘삼국사기’에는 기록되지 않았던 이야기들이 수록되었는데, 당시의 유교 문화에서는 낮게 평가되었던 삼국시대의 불교에 관한 이야기들과 한민족 국가들의 건국신화를 비롯한 삼국시대의 기이한 이야기들을 담고 있다. ‘삼국사기’와는 다르게 야사로 이루어진 이유로 신화적 요소가 많이 들어있다. 시기조차 알 수 없는 오래된 역사를 알리고자 할 때는 신화적 요소를 많이 사용하게 되며, ‘삼국유사’도 예외는 아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