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A+]그리스로마의 성립부터 로마공화정까지

저작시기 2007.03 |등록일 2007.04.11 | 최종수정일 2014.04.11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그리스로마의 성립부터 로마공화정까지특성에 대한내용을 상세히 조사하여 요약한 글입니다. 이글을 바탕으로 발표수업도 하였으며 교수님으로 부터 레포트 점수 A+를 받았습니다. 이글을 구입하시는 분들께 감사의 말을 전하며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목차

1. 아테네의 역사
2. 스파르타의 역사
3. 헬레니즘 시대의 그리스 문화
4. 그리스 노예제
5. 그리인의 역사서술
6. 그리스 비극과 시대정신
7. 로마 공화정의 발달과 몰락
8. 로마 제정기의 경제
9. 공화정기 로마의 제국주의
10. 로마 공화정기 기사신분의 사회이동
11. 로마시대 노예제의 발달

본문내용

) 아테네인의 전성기
폴리스 형성 이루 아테네인의 처음 정체는 귀족정이었다. 그러나 아테네인은 기원전 6세기에 접어들면서 점차 귀족정에서 벗어나 민주정 국가로 변모해 갔다.
귀족정은 혈통에 의해 세습되는 소수 귀족들의 지배인 데 반해, 민주정은 다수 민중의 지배를 뜻한다. 결국 귀족정에서 민주정으로의 발전은 종래 귀족들만이 독점하던 ‘실질적인 참정권’을 보다 많은 시민들이 공유하게 되었음을 말한다.
그리스의 많은 폴리스들은 기원전 8세기 후반부터 7세기에 이르기까지 식민지 건설에 참여했다. 그것은 암흑기 이후 정치적 안정과 경제적 회복을 바탕으로 인구가 증가했고 따라서 토지 부족현상이 심각한 현안으로 등장했기 때문이다. 식민운동은 모국의 토지부족과 그로 인해 야기될 사회적 긴장을 완화시켰다. 이때의 식민운동은 당시 그리스의 농업적인 경제구조를 화폐경제로 변모시킬 정도의 추진력은 갖지 못했지만 식민지 건설과 빈번한 해상활동으로 인해 지중해 전역에서 전례없이 교역이 활발해졌고, 그것을 통해 새로운 부를 축적한 사람들이 생겨났다. 당시에 교역이 활성화되었다는 증거는 지중해 일대에 상업적인 성격의 정착지가 여럿 생겨났다는 것이다. 예를 들면 기원전 7세기 말에 나일 강 유역에 세워진 나우크라티스(Naucratis)이다. 이 때 교역에서 아테네인은 주로 포도주와 올리브유를 수출하고 그들의 토양조건에서는 자급자족하기 어려운 곡물과 목재를 수입하였다. 그 결과 포도와 올리브를 생산하는 농민들 중에서 해외수출을 통해 많은 부를 획득한 부농이 등장하였고, 또한 포도주나 올리브유를 담을 도자기를 만드는 도자기 산업 등 수공업도 차츰 번성하기 시작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