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고용없는 성장

저작시기 2006.08 |등록일 2007.04.0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고용없는 성장에 대한 사례 및 대체방안을 소개

목차

Ⅰ. 서론

1) 고용 없는 성장의 의미
2) 제조업의 고용 없는 성장
Ⅱ. 본론

< 제조업체의 고용 없는 성장에 대한 사례 >

1. 삼성석유화학
2. 삼성전자
3. (주) 해성아이다
Ⅲ. 결론
Ⅳ. 나에 대한 대처 방안

본문내용

Ⅰ. 서론

1) 고용 없는 성장의 의미

고용 없는 성장은 국가경제는 전체적으로 성장해 생산이 늘어나는 데도, 고용은 늘어나지 않는 현상을 말한다. 즉 경제성장에도 불구하고 일자리가 늘어나지 않거나, 오히려 줄어드는 현상을 고용 없는 성장이라 말한다.
경제가 성장하면 이에 비례해 일자리도 늘어나야 하는데 반도체, 휴대폰 같은 정보기술 산업은 기술, 자본집약형 산업의 특성상 수출이 크게 늘어나도 사람은 그리 늘어나지 않는다.
다시 말해 정보기술 산업은 다른 산업에 비해 고용 창출력이 상대적으로 낮다. 또 자본과 노동의 경쟁에서 자본 경쟁력이 우세한 산업구조 아래서는 노동 가격인 임금은 계속 상승하기 때문에 기업은 노동 수요, 곧 고용을 줄이는 방향으로 나아가게 된다. 따라서 섬유나 식품 등 많은 노동력을 필요로 하는 제조업체들은 국내보다 임금이 싼 해외에서 노동력을 충당하는 경우까지 생기게 되는데, 이런 경향이 심해지면 국내 기업들의 고용창출은 당연히 줄어들 수밖에 없다.

2) 제조업의 고용 없는 성장

일자리 창출을 가장 큰 걸림돌은 제조업의 고용 없는 성장이다. 산업의 동력인 제조업 부분의 취업자가 계속 줄어들고 있다. 제조업은 14개월 연속으로 취업자 증가율이 마이너스 행진을 기록 하면서 최근 고용 없는 성장이 한국 경제에 고착화 된 게 아니냐는 우려를 낳고 있다.
전기, 전자, 섬유, 업종 등 싼 인건비를 찾아 중국으로 공장을 이전하는 기업이 증가하면서 연간 4만 명의 국내 고용이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최근 고용 없는 성장이 굳어지는 상황에서의 제조업의 중국진출로 인해 신규 고용창출을 가로 막아 청년실업의 주요원인으로 지적 됐다. 제조업 이탈을 막고 고용구조의 유연성을 높일 수 있는 근본적인 대책이 나오지 않는 한 일자리 창출 정책의 효과는 제한적일 수밖에 없다.
외환 위기 때 보다 더 어렵다는 제조업의
다운로드 맨위로